황창규 KT 회장, "고객에게 가장 기본적인 것 놓치고 있다"

전직원에게 메일, 고강도 혁신 주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황창규 KT 회장이 지난 7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 사옥에서 최근 KT 홈페이지 해킹에 의한 고객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해 사과문을 발표하고 있다.(자료사진 = 머니투데이 DB)
황창규 KT 회장이 지난 7일 오후 서울 광화문 KT 사옥에서 최근 KT 홈페이지 해킹에 의한 고객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해 사과문을 발표하고 있다.(자료사진 = 머니투데이 DB)
황창규 KT 회장이 가입고객 1200만건의 개인정보 유출사건과 관련해 고강도 혁신을 주문했다.

황 회장은 10일 오전 전직원들에게 메일을 통해 "지난 2012년 대규모 고객정보 유출 후 보안 시스템 강화를 약속했지만 또다시 유사 사건이 발생했다"며 "변명의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고객에게 약속한 가장 기본적인 것도 놓치고 있었다"며 "각자 자발적으로 잘못된 점과 개선할 점을 찾아 실행하지 않는다면 이런 일은 계속 반복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울러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다"며 "말만하고 책임지지 않거나 관행이라며 어영부영 넘어가는 행동은 절대 용납되지 않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한편 황 회장은 개인정보 유출과 관련해 지난 7일 대국민 사과를 했다.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