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한지우, "장하나로 살아서 행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 한지우, "장하나로 살아서 행복"
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에서 극중 미모의 커리어우먼 '장하나'역을 맡아 김유미, 박민우와 긴장감 넘치는 삼각관계를 연기했던 배우 한지우가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지우는 12일 소속사인 토비스미디어를 통해 jtbc월화드라마 '우리가 사랑할 수 있을까'(극본 박민정, 연출 김윤철)의 종영 소감과 함께 촬영장 사진을 공개했다.

한지우는 대본을 들고 있는 사진과 함께 "지난 4개월 동안 하나로 살아서 정말 행복했습니다. 배우로서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는 소중한 시간이었습니다. 막내 하나 많이 사랑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라고 종영 소감을 전했다.

한편 중국 유학파 배우인 한지우는 월드스타 비와 함께 중국 유명 화장품브랜드의 광고모델로 발탁되는 등 중화권을 오가며 활동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587.55하락 38.4312:02 05/19
  • 코스닥 : 860.39하락 11.1812:02 05/19
  • 원달러 : 1273.60상승 712:02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2:02 05/19
  • 금 : 1815.90하락 2.312:02 05/19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인천 선대위 출정식
  • [머니S포토] 김은혜 "尹 정부 부동산 정책 경기도가 중심…1기 신도시 재건축 등 이뤄낼 것"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