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홍원 총리, “집단휴진 강행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뉴스1 유승관 기자
↑사진=뉴스1 유승관 기자
정홍원 국무총리가 대한의사협회의 집단휴진 강행을 더 이상 방치할 수 없다고 밝혔다.

12일 정 총리는 의사회의 집단휴진과 관련한 긴급 담화문을 발표했다. 그는 “의사협회가 불법적인 집단 휴진을 강행해 국민들께 걱정을 끼쳐드고 있다”며 “불편을 초래한 것을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원격의료에 대해 “매번 의료기관을 방문하기 어려울 만큼 거동이 불편한 노인, 장애인, 벽오지 주민 등이 동네의원에서 대면 진료를 받는 것을 원칙으로 하면서도 부득이한 경우 집에서도 원격으로 의사의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기 위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취약계층 국민들의 의료이용 편의성을 높이고 고혈압이나 당뇨병 같은 만성질환을 더욱 효과적으로 관리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어떠한 경우에도 원격의료 도입으로 의사협회에서 우려하는 것처럼 동네의원들이 고사하거나 대면진료가 위축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정 총리는 또 “국민들의 생명을 위협하는 의사협회의 집단휴진 강행은 더 이상 방치할 수 없고 국민들께서도 어떠한 이유로도 이해하지 않으실 것”이라며 “정부는 진정성 있는 대화의지를 보이기 위해 의료법 개정안의 국무회의 상정을 유보한 만큼 의사협회도 집단휴진을 철회하고 대화에 나서 국민의 불안을 해소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심상목
심상목 ssm2095@mt.co.kr

<머니위크> 심상목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47.38상승 8.0918:03 05/23
  • 코스닥 : 883.59상승 3.7118:03 05/23
  • 원달러 : 1264.10하락 418:03 05/23
  • 두바이유 : 108.07상승 2.5518:03 05/23
  • 금 : 1842.10상승 0.918:03 05/23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 [머니S포토] 지지호소 하는 송영길 후보
  • [머니S포토] D-9 지선, 서울 교육을 책임질 적임자 누구?
  • [머니S포토] 국힘 지선 중앙선대위. 악수 나누는 권성동-김기현
  • [머니S포토] 오세훈 후보 '시민들에게 지지호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