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준 부장판사, 신임 방통위원장 내정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성준 부장판사, 신임 방통위원장 내정
최성준 서울고등법원 부장판사가 신임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으로 선임됐다.

14일 민경욱 청와대 대변인은 박근혜 대통령이 오는 25일 임기를 만료하는 이경재 현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후임으로 최 부장판사를 내정했다고 밝혔다.

최 내정자는 서울 출신으로 경기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뒤 23회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서울민사지법, 서울형사지법 판사와 법원행정처 송무심의관, 서울지법 부장판사, 특허법원 수석부장판사, 서울고법 부장판사 등을 거쳤으며 한국정보법학회 회장, 지적재산권법연구회 회장 등을 역임했다.

민 대변인은 “법원의 주요 보직을 두루거치며 리더십과 재판역량 등을 인정받았으며 한국정보법학회 회장을 역임하는 등 관련 전문성과 경험도 갖췄다”며 “조직내 신망이 두텁고 성품이 곧아 방송과 통신에 관한 규제와 이용자보호 등 방송통신위원회 업무를 판사로 재직하며 쌓은 경험과 식견을 바탕으로 합리적이며 공정하게 처리해 나갈 것으로 판단해 발탁했다”고 설명했다.
 

  • 0%
  • 0%
  • 코스피 : 3223.04상승 20.7218:03 08/02
  • 코스닥 : 1037.80상승 6.6618:03 08/02
  • 원달러 : 1150.90상승 0.618:03 08/02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8/02
  • 금 : 73.90상승 0.2218:03 08/02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 [머니S포토] 취재원과 인사 나누는 최재형 전 감사원장
  • [머니S포토] 민주당 잠룡 이낙연, '코로나19 직격타' 실내체육시설 방문
  • [머니S포토] 공모주 대어 크래프톤
  • [머니S포토] '정세균과 함께하는 복지국가실천연대와의 대화'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