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나생명, TM 종사자들과 소득보전 지급안 합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라이나생명이 텔레마케팅(TM) 종사자들과 소득보전 지급안에 합의했다.

14일 라이나생명 TM 종사자들은 이날 예고했던 집회를 취소했다. 전화영업 중단 이후 임금 보전 문제로 TM 종사자들과 사측인 라이나생명이 소득보전 지급안에 합의했기 때문이다.

라이나생명은 이날 TM 종사자들에게 100% 분할지급과 70% 일시지급 두가지안을 제시했다.

당초 라이나생명은 직전 3개월인 2013년 11월부터 2014년 1월 평균수당의 100%를 올 2월 수당으로 책정했다.

3월과 4월, 5월 실적을 바탕으로 인센티브를 4월부터 6월까지 각각 40%, 30%, 30%로 분할 지급하는 안을 제안했다.

TM 종사자들은 그러나 이러한 사측의 제안에 반발했다. 특히 영업 중단 후 2월 소득이 사실상 없어진 상황에서 3월에도 평균급여의 절반에도 미치지 못해 생계 곤란을 겪고 있다고 주장했다.

종사자들의 반발에 부딪친 라이나생명은 기존 안에서 70% 일시지급안을 추가해 선택권을 확대키로 했다. 일시지급안은 직전 3개월의 평균수당 70%에 유지수당을 추가로 일시 지급하는 방식이다.

홍봉성 라이나생명 사장은 “이번 사태로 일시적으로 소득을 상실했던 텔레마케터들께 본인들의 판단에 따라 최대한 소득을 보전할 수 있는 최선의 방안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심상목
심상목 ssm2095@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심상목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6.86상승 4.3318:03 07/28
  • 코스닥 : 1035.68하락 10.8718:03 07/28
  • 원달러 : 1154.60상승 4.518:03 07/28
  • 두바이유 : 73.52하락 0.1818:03 07/28
  • 금 : 73.02상승 1.4318:03 07/28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 [머니S포토] 신혼희망타운 모델하우스 살펴보는 노형욱 장관
  • [머니S포토] 요즌것들 연구소2, 인사 나누는 이준석-이영
  • [머니S포토] 당정청…오늘 '2단계 재정분권 추진안' 발표
  • [머니S포토] 박용진·정세균·이낙연·추미애·김두관·이재명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