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대 재벌그룹 토지보유액 60조 돌파…사상 최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내 10대 재벌그룹들이 지난해 부동산 투자에 열을 올린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재벌닷컴에 따르면 오너가 있는 자산 상위 10대 재벌그룹 소속 93개 상장사의 토지 보유 현황 조사결과, 이들이 보유한 토지 장부가는 지난해 말 기준 60조3046억원으로 사상최대 기록을 달성했다.

이는 전년동기 기준 57조5417억원보다 4.8%(2조7629억원) 늘어난 수치다.

용도별로는 공장부지 등 업무용 토지가 52조5115억원으로 전년 전보다 5.3% 늘어났고 임대수익 등을 위한 투자용 토지도 1.5%(7조7931억원) 증가했다.

그룹별로는 삼성·롯데·LG·두산·현대중공업·한진 등 6개 그룹이 토지 투자액을 늘렸고 현대차·SK·한화·GS 등 4개 그룹의 투자액은 줄었다.

특히 현대차·삼성·롯데 등 3개 그룹은 각각 10조원이 넘는 토지를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재벌그룹 중 최고 땅부자는 현대차그룹으로 업무용 토지 11조9674억원과 투자용 토지 6503억원 등 총 12조6177억원에 달한다.
 

  • 0%
  • 0%
  • 코스피 : 2588.30하락 37.6812:15 05/19
  • 코스닥 : 860.92하락 10.6512:15 05/19
  • 원달러 : 1273.30상승 6.712:15 05/19
  • 두바이유 : 109.79하락 1.0912:15 05/19
  • 금 : 1815.90하락 2.312:15 05/19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 [머니S포토] 국회 제1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막오른 6.1 선거운동, 민주당 인천 선대위 출정식
  • [머니S포토] 김은혜 "尹 정부 부동산 정책 경기도가 중심…1기 신도시 재건축 등 이뤄낼 것"
  • [머니S포토] '선거운동첫날'…산자위 텅 빈 여야 의원들 자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