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종국 안정환, 유로파리그 저리가라 ‘세기의 경합’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송종국 안정환’

안정환과 송종국이 예능에서 자존심을 건 축구대결을 펼쳤다.


지난 23일 방송된 MBC ‘아빠! 어디가?(이하 ‘아빠 어디가’)’에서는 아빠와 아이들이 ‘몸 튼튼 마음 튼튼 캠프’라는 주제로 송종국의 축구 교실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에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이자 1기 멤버였던 송종국이 게스트로 출연해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이자 2기 멤버인 안정환과 자존심을 건 대결을 펼쳤다.


국가를 떠들썩하게 했던 2002년 월드컵 4강 신화의 주축멤버였던 송종국과 안정환이 12년이 지나 아빠가 되어 맞대결을 벌인다는 점은 출연진과 연출진 뿐 아니라 시청자의 시선까지 집중시키기 충분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민수는 “두 분의 축구 대결을 보고 싶다”라며 두 사람의 승부욕을 자극했고 멤버들은 안정환팀과 송종국팀으로 나누어 경기를 진행했다. 두 사람은 아이들과 하는 축구 경기임에도 불구하고 전성기의 기량을 뽐냈다. 


특히 안정환은 김성주의 아들 김민율을 상대로 드리블을 선보였고 승부욕에 타올라 어린 김민율의 공을 빼앗는 안정환의 모습은 시청자에게 웃음을 안겼다.


이날 방송에서 두 사람은 축구 대결 외에도 기초체력 테스트, 리프팅 등각 종목에서 서로를 견제하며 대결을 펼쳤지만 예전만 못한 체력으로 의도하지 않은 몸 개그를 보였다.


인바디 검사에서 과체중 허약형 이라는 충격적인 결과를 받아든 안정환은 장애물을 통과하는 도중 힘 없이 넘어지는가 하면 공을 제자리에서 발로 차는 리프팅 첫 시도에서는 두 개밖에 하지 못했다. 송종국 역시 크게 다르지 않았다. 뜀틀을 뛰어넘다 매트를 밟고 미끄러지는 등 그들 역시 세월을 거스르지는 못했다.


국가대표 운동선수에서 어느새 자상한 아빠의 모습으로 변신한 송종국과 안정환의 대결은 시청자들에게 신선한 소재였다.


한편, 송종국과 안정환의 맞대결이 방송된 MBC ‘아빠 어디가’ 9회는 시청률 11.7%(닐슨코리아 제공)을 기록했다.


<사진=MBC ‘아빠! 어디가?>

 

  • 0%
  • 0%
  • 코스피 : 3127.58하락 12.9318:01 09/23
  • 코스닥 : 1036.26하락 9.8618:01 09/23
  • 원달러 : 1175.50상승 0.518:01 09/23
  • 두바이유 : 76.19상승 1.8318:01 09/23
  • 금 : 73.30상승 0.418:01 09/23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 [머니S포토] '언중법 개정안 처리 D-3'…언론중재법 여야 협상난항
  • [머니S포토] 전기요금, 8년만에 전격 인상
  • [머니S포토] '가을날씨 출근길'
  • [머니S포토] 파이팅 외치는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