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국제중, 신입생 전원 추첨으로 뽑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올해부터 영훈국제중과 대원국제중 등 서울 지역 국제중 2곳의 입학생 전원은 추첨으로만 선발된다.(사진=서울 뉴스1 박철중 기자)
▲올해부터 영훈국제중과 대원국제중 등 서울 지역 국제중 2곳의 입학생 전원은 추첨으로만 선발된다.(사진=서울 뉴스1 박철중 기자)
서울지역 국제중학교 신입생 입학전형이 지원자를 전원 전산 추첨하는 방식으로 변경된다.

서울시교육청은 30일 이 같은 내용의 ‘2015학년도 서울지역 국제중 입학전형 기본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기본계획에 따르면 올해부터 영훈국제중과 대원국제중 등 서울 지역 국제중 2곳의 입학생 전원은 추첨으로만 선발하기로 했다. 지난해까지는 각종 서류를 평가해 3배수(일반 전형 기준)로 추린 뒤 재추첨을 거쳐 최종 합격자를 뽑았다.

서울교육청 관계자는 “성적이 우수한 학생만을 선발하던 방식에서 벗어나 꿈과 잠재력을 가진 아이들이 국제중에 입학해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는 조치”라고 설명했다.

세부적으로 교사 추천서와 학교생활기록부, 생활통지표 등 성적과 관련된 모든 서류 전형이 폐지된다. 대신 일반전형과 사회통합전형(전체 모집정원의 20%)으로 나눠 지원자 전원을 추첨 선발한다.

사회통합전형은 지난해처럼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들이 지원할 수 있는 기회균등전형과 탈북자 자녀·장애인 자녀·다문화가정 자녀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사회다양성전형으로 구분된다. 세부 기준 및 전형방법은 추후 공개된다.

대원국제중과 영훈국제중은 오는 8월26일까지 이번 입학전형 기본계획과 사회통합전형 추진계획에 근거한 학교별 전형요강을 해당 지역 교육청의 승인을 받아 공고한다. 이후 11월27일부터 입학원서 인터넷 접수를 시작하고 12월18일 전산추첨을 통해 최종 합격자를 가린다.
 

  • 0%
  • 0%
  • 코스피 : 3169.08상승 33.4918:03 04/13
  • 코스닥 : 1010.37상승 9.7218:03 04/13
  • 원달러 : 1125.90상승 118:03 04/13
  • 두바이유 : 63.28상승 0.3318:03 04/13
  • 금 : 61.10상승 0.1618:03 04/13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 [머니S포토] 민주당 차기 원내대표에 윤호중·박완주 격돌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日 원전 오염수 방류 결정 규탄 기자회견
  • [머니S포토] 정무위 소위, 귀엣말 나누는 성일종과 김병욱
  • [머니S포토] 국회 '모빌리티포럼' 2차 세미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