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앞바다서 북한 선원 16명 탄 화물선 침몰… 3명 구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여수 앞바다에서 침몰한 것으로 추정되는 화물선에 북한 선원 16명이 탄 것으로 밝혀졌다.

4일 여수해경과 제주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19분쯤 전남 여수시 삼산면 거문도 남동쪽 34마일(63㎞) 해상에서 4000톤급 몽골국적 화물선의 연락이 끊겼다.

이 화물선에는 선장을 비롯한 선원 모두 북한 사람이 타고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선박에 승선한 북한선원은 모두 16명. 북한 청진지역에서 중국 장도항으로 철강 제품을 싣고 이동 중이었다.

한편 구조신호를 받고 수색에 나선 해경은 이들 중 3명을 구조해 제주지역 병원으로 긴급 이송한 상태다.
 

  • 0%
  • 0%
  • 코스피 : 3287.51상승 11.3213:16 06/24
  • 코스닥 : 1014.23하락 2.2313:16 06/24
  • 원달러 : 1135.50하락 2.213:16 06/24
  • 두바이유 : 74.50상승 0.4213:16 06/24
  • 금 : 73.43상승 0.9113:16 06/24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과방위 또 파행' 회의장 퇴장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국회 환노위 회의 주재하는 송옥주 위원장
  • [머니S포토] '국힘 부동산 전수조사 압박' 윤호중 "생선도 머리부터 썩기 마련"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