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재호, 벌금 50억 납부… "출처는 나중에 밝힐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뉴스1 DB
/사진제공=뉴스1 DB
허재호 전 대주그룹 회장(사진)이 벌금 224억원 가운데 50억원을 납부했다.

4일 광주지검에 따르면 허 전 회장은 전날 50억원을 검찰에 납부했다. 다만 그는 이 돈의 출처에 대해서는 "나중에 말하겠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허 전 회장은 오늘 중으로 나머지 174억원의 납부계획과 함께 그동안 파문에 대한 입장도 밝힐 것으로 알려졌다.

법원은 허 전 회장에 대해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조세) 위반으로 벌금 254억원을 선고하면서 이를 내지 않을 경우 일당 5억원 노역으로 때울 수 있도록 했었다.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