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큼한 돌싱녀' 이민정, 나애라 스타일의 화룡점정 '잇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타일을 더욱 빛나게 만들어줄 패션의 화룡점정은 단연 백이다. MBC 수목 드라마 '앙큼한 돌싱녀'에서 사랑스러운 여인으로 떠오른 이민정(나애라 역)의 가방이 시청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앙큼한 돌싱녀'의 이민정 패션은 개성만점 오피스룩으로 러블리하며 클래식한 스타일을 뽐내 여성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아 연일 검색어 순위를 달리고 있다. 나애라의 패션을 더욱 빛내준 상큼 발랄한 컬러풀 백과 클래식한 모노톤 백을 참고해 화룡점정 스타일링을 연출해보자.

image

▶앙큼하고 발랄하게 스타일 UP

컬러매치를 잘하는 사람일수록 센스 있고 스타일리시해 보인다. 극중, 이민정은 통통 튀면서 사랑스러운 성격의 나애라에 어울리는 레드, 오렌지, 블루 컬러 등의 화사한 백을 매치했다. 상큼 발랄한 다양한 컬러의 백을 선택하여 '나애라 패션'을 완성했다.


이민정이 착용한 피치톤의 핑크 토트백은 여성스러운 느낌의 화이트 블라우스와 프릴 스커트에 매치해 더욱 화사한 느낌을 자아냈다. 두 번째, 옐로우 컬러의 장지갑은 소매가 블루 컬러로 배색된 니트와 보색이므로 반전색을 강조해 스타일리시함이 돋보였다. 


또한 스카이블루의 토트백은 화려한 스타디움 점퍼에 매치해 캐주얼하면서 유니크한 스타일을 완성했다.

image

▶단정한 요조숙녀 스타일에 UP

극 중, 이민정이 벤처기업의 회사원으로 나오는 나애라 역할에 맞게 단정하면서 클래식한 의상을 많이 착용했다. 이럴 때에는 화려한 색상의 백 보다는 모노톤의 모던하면서도 실용적인 백을 매치하는 것이 좋다. 


전체적으로 심플한 디자인과 최대한 장식적인 디테일을 절제한 이민정의 모노톤백은 가벼우면서도 차분한 색상이 특징이다.


내추럴한 의상에 매치한 그레이 컬러의 토트백은 끈 부분이 블랙 컬러로 톤온톤 효과를 주었으며, 밋밋하지 않은 클래식한 스타일이었다. 특히 각이 잡혀있지 않기 때문에 더욱 내추럴한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또 다른블랙 컬러의 토트백은 이민정이 착용한 모노톤의 어두운 컬러의 의상과 매치돼 젊고 스타일리시한 느낌을 자아낸다. 또한 베이직한 디자인과 깔끔한 단색 컬러로 여성스러운 스타일이나 매니시한 스타일 모두 연출하기 쉽다.

image

▶브랜드&가격 : 이민정이착용한 백모두 '빈치스벤치' 제품이며, 가격은 (왼쪽부터)'핑크 숄더백' 45만 9000원 / '오렌지 장지갑' 21만 9000원 / '스카이 블루 토트백' 47만 5000원 / '그레이 토트백' 51만 9000원 / '블랙 토트백' 51만 9000원이다.

<사진=MBC '앙큼한 돌싱녀', 빈치스벤치>



 

  • 0%
  • 0%
  • 코스피 : 2410.20하락 27.6611:12 11/28
  • 코스닥 : 721.78하락 11.7811:12 11/28
  • 원달러 : 1338.80상승 15.111:12 11/28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1:12 11/28
  • 금 : 1754.00상승 8.411:12 11/28
  • [머니S포토] 野 이재명 "정부·여당, 내년 예산안 급해 보이지 않아"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입장하는 투톱 '정진석·주호영'
  • [머니S포토] 금융·경제 수장들 만난 추경호 경제부총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野 이재명 "정부·여당, 내년 예산안 급해 보이지 않아"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