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자전거박물관, 국내 유일 1종 전문박물관 등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종 전문박물관으로 등록된 상주자전거박물관/사진=머니바이크DB
1종 전문박물관으로 등록된 상주자전거박물관/사진=머니바이크DB
경북 상주시는 지난 3월 '박물관 및 미술관 진흥법'에 따라 상주자전거박물관을 1종 전문박물관으로 등록했다고 8일 밝혔다. 자전거박물관으로서는 국내 유일하다.

1종 전문박물관은 학예사 1명 이상, 100㎡ 이상의 전시실이나 2천㎡ 이상의 야외전시장, 수장고, 사무실 등을 갖춰야 한다. 1종 전문박물관으로 등록하면 전기료 50% 감면과 국 ·도비 예산을 받을 수 있다.

상주시는 그동안 자전거박물관을 정식 박물관으로 등록하지 않았으나 최근 법적 요건을 갖춤에 따라 등록 절차를 밟았다.

상주시 관계자는 "상주자전거박물관은 주로 전시만 하는 일반 박물관과 달리 다양한 자전거를 직접 타볼 수 있어 인기를 끌고 있다"며 "전문박물관 등록을 계기로 더 많은 관광객을 모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상주자전거박물관은 국내 최초 유일한 자전거박물관으로 지난 2002년 10월 남장동에 첫 개관한 뒤에 2010년 10월 도남동으로 자리를 옮겼다. 방문객이 해마다 증가해 지난해에는 25만명이 다녀갔다.

한편 상주시는 전문박물관 등록에 이어 낙동강생물자원관, 도남서원, 경천대, 경천섬 등 주변의 다양한 문화관광자원과 더불어 낙동강자전거이야기촌, 수상레저시설 등을 조성해 상주시를 레포츠문화관광 중심도시로 발전시켜 나갈 계획이다.


 

  • 0%
  • 0%
  • 코스피 : 3122.56하락 17.7518:03 01/27
  • 코스닥 : 985.92하락 8.0818:03 01/27
  • 원달러 : 1104.40하락 2.118:03 01/27
  • 두바이유 : 55.64하락 0.0418:03 01/27
  • 금 : 55.32하락 0.0918:03 01/27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 [머니S포토] 취재진 질문 답하는 나경원
  • [머니S포토] 공약 발표하는 오세훈
  • [머니S포토] 남산생활치료센터 고충 경청하는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
  • [머니S포토] '외신기자 정책토론회' 질의 답하는 정세균 국무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