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도노조 '철탑농성'… "강제전출 철회" 요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9일 새벽 5시쯤 철도노조 조합원 2명이 수색역 내 45m 철탑에 올라가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철도공사의 '강제전출 철회'를 요구 중이다.
9일 새벽 5시쯤 철도노조 조합원 2명이 수색역 내 45m 철탑에 올라가 농성을 하고 있다. 이들은 철도공사의 '강제전출 철회'를 요구 중이다.
철도노조 조합원들이 철탑농섭에 돌입했다. 노조는 코레일의 순환전보 철회를 요구하고 있다. 

노조에 따르면 서울차량 지부 소속 조합원 2명은 9일 오전 5시쯤 서울 은평구 경의선 수색역 내 45m 철탑에 올라 농성을 시작했다. 철탑에 오른 조합원은 유치상씨(53)와 전 철도노조 위원장인 이영익씨(52) 등 2명. 이들은 이번 순환전보 대상에 포함됐다. 

코레일의 비인간적인 강제전출을 철회해야 한다는 게 노조의 주장이다.

한편 코레일은 '순환전보 및 정기인사교류'를 10일 단행할 예정이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89.07하락 3.5913:29 01/20
  • 코스닥 : 976.10상승 18.3513:29 01/20
  • 원달러 : 1099.40하락 3.513:29 01/20
  • 두바이유 : 55.90상승 1.1513:29 01/20
  • 금 : 55.19상승 113:29 01/20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 [머니S포토] 文정부 3개부처 개각…문체부 박양우 후임 '황희' 재선 의원 내정
  • [머니S포토] 홍남기 부총리 "비은행권 대상 외화유동성 모니터링 지표 도입"
  • [머니S포토] 환경 장관 후보 청문회 참석한 '한정애'
  • [머니S포토] 국민의당 '안철수' 서울 이태원 방문 이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