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해경, 만취상태서 선박 운항한 선장 등 적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술을 마시고 선박을 운항한 선장 등이 해경에 적발됐다.

목포해양경찰서는 지난 한 달간 파출소, 경비함정, VTS를 연계한 봄 행락철 대비 해상 음주운항 집중단속을 실시한 결과 3건의 음주운항을 적발했다고 9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달 28일 오후 6시 40분쯤 술에 취해 선박을 운항한 목포선적 4.57톤급 연안복합 N호 선장 김모(54)씨를 해사안전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
 
김씨는 혈중 알코올농도 0.237%인 만취 상태로 선박을 운항, 목포 북항 소형선박선착장으로 입항하다 해경 단속에 적발돼 과태료 100만원이 부과됐다.
 
한편, 혈중 알코올농도 0.05% 이상의 상태에서 선박의 조타기를 조작하거나 조작을 지시하다 적발될 경우 5톤 이상의 선박은 2년 이하의 징역이나 15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5톤 미만 선박의 경우 300만원 이하의 과태료를, 수상레저기구의 경우 톤수와 상관없이 1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된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 twitter facebook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20하락 0.29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