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렌지캬라멜 수입 공개, 정산도 밝히는 '귀여운 솔직돌 등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오렌지캬라멜 수입 공개'

버들끼리 공유하는 정산, 시청자들까지 알아버렸다. 지난 4월 8일 Mnet 예능프로그램 '비틀즈코드 3D'에 걸그룹 오렌지캬라멜과 크레용팝이 게스트로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뽐냈다. 

이날 MC들이 첫 정산을 묻는 질문에 오렌지캬라멜의 멤버 레이나는 700만 원, 나나와 리지는 천만 원정도라고 말했다. 하지만 이어 "6개월마다 정산을 받기 때문에 거지같이 산다. 2개월은 부유하게 살고 나머지 4개월은 힘들게 산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나나와 리지는 "오렌지 캬라멜과 애프터스쿨을 같이 하고 있어서 정산을 따로따로 한다"고 말했다. 또한 개인 활동은 개인이 각자 가져간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한편, 이날 나나는 김수현과의 스캔들에 대해 "소문으로 들어 알고 있다. 하지만 아니 땐 굴뚝에 연기가 날 수도 있다"고 말하며 소문을 일축했다. 

 <사진=Mnet '비틀즈코드 3D'>  
 

  • 0%
  • 0%
  • 코스피 : 3194.33상승 11.9518:02 04/15
  • 코스닥 : 1013.90하락 0.5218:02 04/15
  • 원달러 : 1117.60상승 118:02 04/15
  • 두바이유 : 66.58상승 2.9118:02 04/15
  • 금 : 62.56상승 0.9818:02 04/15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 [머니S포토] 자가격리 마친 이낙연 전 대표
  • [머니S포토] 프로포폴 불법 투약 '채승석' 2심서 집유
  • [머니S포토] KT, ESG 경영에 노사 손붙잡다
  • [머니S포토] 16일 0시 개통, 마무리 단장 들어간 '신월여의지하도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