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S5 깨진 액정 반납하면 수리비 할인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전자 갤럭시S5.
삼성전자 갤럭시S5.
삼성전자가 갤럭시S5를 포함한 최신 스마트폰의 디스플레이 파손 시 깨진 액정을 반납하면 수리비를 할인해준다. 다만 액정표시장치(LCD)가 아닌 아몰레드(AMOLED·능동형유기발광다이오드) 디스플레이에 한정된다.

10일 삼성전자서비스에 따르면 신규 스마트폰 사용자를 대상으로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수리 받은 뒤 망가진 액정을 반납하면 수리비용을 할인해준다.

일부 사설업체가 파손된 화면을 소비자로부터 사들여 가짜 휴대전화를 만드는 등의 문제가 커지자 이를 근절하기 위한 방안으로 마련한 것이다.

삼성전자서비스 측은 “디스플레이 수리비용에 대한 고객 부담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가격을 인하해 운영하고 있다”며 “하지만 이를 악용한 비정상적 유통을 근절하고자 이원화한 가격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71.66하락 49.0418:03 04/21
  • 코스닥 : 1022.22하락 9.6618:03 04/21
  • 원달러 : 1118.60상승 6.318:03 04/21
  • 두바이유 : 66.57하락 0.4818:03 04/21
  • 금 : 65.74상승 0.9118:03 04/21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 [머니S포토] 오세훈 '청년 스타트업 대표들 의견 듣기 위해'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의총 참석한 '주호영'
  • [머니S포토] 당쇄신 단합 강조 '민주당' 오전 화상 의총 진행
  • [머니S포토] 이상직 체포동의요청 이유 설명하는 '박범계'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