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봉 1억이상 22만명 늘고, 3천만원이하 39만명 늘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자료사진=머니위크DB
/자료사진=머니위크DB

직장인들의 연봉도 양극화가 진행되고 있다.

연봉이 1억원이 넘는 직장인과 3000만원 이하인 직장인이 점차 늘어나고 있는 것.

14일 금융감독원과 국세청에 따르면 2012년 기준으로 연말정산 신청자 중 과세대상근로소득(총급여)이 1억원이 넘는 근로자는 41만5475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4년 전인 2008년에는 연봉 1억원이 넘는 근로자가 전체 연말정산 신청자의 1.4%인 19만4939명에 그쳤다는 점을 감안하면 연봉을 1억원 넘게 받는 근로자가 4년 만에 113.1% 증가한 것.

고액 연봉자뿐만 아니라 총급여가 3000만원 이하인 근로자도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총급여 3000만원 이하 근로자가 2008년 976만9210명에서 2012년 1016만159명으로 4년 만에 4.0% 증가한 것이다.

이에 따라 총급여 3000만원 이하 근로자 대비 1억원 초과자 비율은 2008년 2.0%에서 2012년 4.1%로 높아진 상태다.
 

  • 0%
  • 0%
  • 코스피 : 2612.45하락 4.7718:03 05/26
  • 코스닥 : 871.43하락 1.2618:03 05/26
  • 원달러 : 1267.00상승 2.418:03 05/26
  • 두바이유 : 109.19상승 1.2518:03 05/26
  • 금 : 1847.60상승 1.318:03 05/26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 [머니S포토] D-1 사전투표, 안철수VS김병관 방송토론 격돌
  • [머니S포토] 박병석 국회의장, 퇴임 기자간담회
  • [머니S포토] 권성동 원내대표 "계양이 호구냐 유행…다윗 윤형선 승리할 것"
  • [머니S포토] 송영길, '국정균형-민생안정 호소 2090 총결집 전국 동시 집중유세'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