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통장 비밀번호 6자리로 이르면 올해 변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류승희 기자
사진=류승희 기자

이르면 연내 신용카드나 은행 통장 비밀번호가 현재 4자리에서 6자리로 늘어나게 된다. 최근포스단말기 해킹으로 제휴카드등 비밀번호가 유출되면서 2차 피해를 우려한 금융당국의 보안책이다.

14일 금융권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최근 포스단말기 해킹 사고를 계기로 여신금융협회 등과 함께 신용카드의 비밀번호 숫자를 늘리는 작업에 돌입했다.

이는 최근 포스단말기 해킹사건에서 OK캐시백 등 제휴카드의 비밀번호가 유출됐고, 제휴카드와 신용카드 및 통장 비밀번호를 같은 번호로 사용하는 고객이 많아 보안이 우려되기 때문이다.

금융 당국은 우선 보안 보강이 시급한 신용카드의 비밀번호 숫자를 6자리로 늘린 뒤 은행 인터넷 뱅킹 등의 비밀번호도 6자리로 확대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비밀번호 6자리는 현재와 같이 숫자로만 구성되며 ‘*’나 ‘#’ 등 특수 문자는 허용하지 않을 예정이다.




 

  • 0%
  • 0%
  • 코스피 : 2305.42하락 27.2223:59 07/01
  • 코스닥 : 729.48하락 15.9623:59 07/01
  • 원달러 : 1297.30하락 1.123:59 07/01
  • 두바이유 : 106.34하락 7.0623:59 07/01
  • 금 : 1801.50하락 5.823:59 07/01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 [머니S포토] 혜리·산다라박, 상반된 매력 '뿜뿜'
  • [머니S포토] 소비자단체 발언 경청하는 박홍근 원내대표
  • [머니S포토] 김성은, 여름 제철 과일 '워싱턴 체리'를 소개합니다
  • [머니S포토] 박보균 문체부 장관 '게임업계와 함께'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