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일리시한 결혼식 하객 패션 강자 '시크VS걸리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월, 봄 웨딩 시즌이 돌아왔다. 지인의 결혼식을 앞두고 하객 패션으로 고민하는 여성들이 많을 터. 하객 패션 스타일링이 고민이라면, 크게 두가지의 분위기를 고려해보자. 


시크하고 매혹적인 스타일, 또는여성스럽고 귀여운 스타일링 중자신의 패션 스타일에 맞춰 연출한다면 스타일리시함을 강조할 수 있다. 이에 엣지 있는 하객 패셔니스타로 만들어 줄 두 스타일링 비법을 공개한다.

image

▶시크한 도시녀 이미지 :심플 원피스에 럭셔리 트위드재킷

군더더기 없는 깔끔한 도시녀 스타일링이다. 하객 패션으로 가장 많이 선호하는 아이템은 원피스로, 위 아래 맞춰 입을 필요 없이 간편하다. 무엇보다 여성스럽고 우아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간결하고 군더더기 없는 디자인을 선택해야 더욱 세련돼 보인다. 


와인 컬러의 디테일이 없는 타이트한 핏의 원피스는 S라인의 몸매가 그대로 드러나 관능적인 매력을 어필할 수 있다. 여기에 간절기마다 여성들에게 사랑 받고 있는 패션 아이템, 트위드 재킷을 걸치면 럭셔리하면서도 고급스러운 느낌을 발산할 수 있을 것이다.


원피스와 트위드 재킷으로 하객룩을 연출했다면, 가방 역시 모던한 느낌의 토트백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컬러는 블랙이나 브라운으로 고급스러운 느낌을 주는 것이 좋다.또한 펜던트가 큰 액세서리나 진주 목걸이 등으로 포인트를 주면 더욱 엘레강스한 이미지를 자아낼 수 있다.

image

▶귀엽고 사랑스러운 이미지 :걸리시한 원피스에는 파스텔 컬러 백

올 봄, 트렌드 컬러인 파스텔 톤으로 포인트를 주자. 파스텔 컬러는 특유의 부드러운 느낌으로 걸리시하면서도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다. 여성스러운 느낌을 주는 블라우스에 핑크톤의 플레어 스커트를 매치한다면 귀여운 느낌을 배가할 것이다. 또한, 깔끔한 노칼라 재킷으로 너무 어려보이지 않으면서도 단정한 모습을 연출할 수 있다.


봄 시즌에 맞춰 파스텔 톤으로 전체적인 스타일링을 했다면, 백 역시 화이트나 비슷한 톤의 파스텔 컬러백을 매치하는 것이 좋다. 팔에 가볍게 걸치는 토트백이나 어깨에 걸치는 숄더백 스타일은 귀엽고 발랄한 느낌을 준다. 단, 파스텔 컬러는 그 자체로 화사한 느낌을 주기 때문에 주얼리는 생략하거나 귀에 붙는 귀걸이나 작은 반지 정도만 해도 충분하다.


▶브랜드

1) 블랙 트위드 재킷 '셀렙샵' / 와인 컬러 원피스 '라우드무트' / 토트백 '앤클라인'

2) 블라우스, 플레어 스커트, 노칼라 재킷 '온앤온' / 토트백 '앤클라인'

<사진=셀렙샵, 라우드무트, 온앤온, 앤클라인>



 

  • 0%
  • 0%
  • 코스피 : 2336.96상승 44.9513:47 07/07
  • 코스닥 : 756.35상승 11.7213:47 07/07
  • 원달러 : 1299.60하락 6.713:47 07/07
  • 두바이유 : 101.73하락 9.3413:47 07/07
  • 금 : 1736.50하락 27.413:47 07/07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차세대 V10 모델 '우라칸 테크니카' 국내 출시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차세대 V10 모델 '우라칸 테크니카' 국내 출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