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트로엥, 베이징 모터쇼서 'DS' 라인업 콘셉트카 공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시트로엥, 베이징 모터쇼서 'DS' 라인업 콘셉트카 공개

시트로엥의 공식 수입원인 한불모터스(대표이사 송승철)는 오는 20일 개막하는 ‘2014 베이징 모터쇼’에서 시트로엥 DS 라인의 새로운 모델인 DS 6WR과 DS 5LS R 컨셉트카를 최초로 공개한다고 18일 밝혔다.

시트로엥 DS 6WR은 지난해 공개된 와일드 루비스(Wild Rubis) 컨셉트카에서 영감을 얻어 완성된 DS라인 최초로 선보이는 프리미엄 SUV 모델이다.

DS 6WR은 시트로엥 DS라인 특유의 볼륨감 있는 우아한 디자인과 SUV 모델의 강렬한 라인이 조화를 이뤄 야성적이지만 세련된 차체를 가진 차량으로 거듭났다.

DS 6WR은 길이 4.55m, 폭 1.86m, 높이 1.61m에 매우 긴 휠 베이스(2.73m)를 가졌으며, 19인치 휠이 장착돼 다이내믹한 주행감각을 선사한다. 또한 DS 6WR은 빗길, 눈길 등 다양한 도로조건에서 최적화된 접지력을 제공해주는 그립 컨트롤 시스템이 탑재됐으며, 엔진은 시트로엥의 가솔린 터보차저 직분사 엔진인 e-THP 160, THP 200이 적용됐다.

함께 선보이는 DS 5LS R은 최근 중국 시장에 출시된 DS라인의 세단 모델인 DS 5LS의 레이싱 버전 컨셉트카다.

DS라인의 최신기술과 고급사양, 우아한 스타일은 고스란히 간직하면서도 랠리 제왕으로 통하는 시트로엥의 최신 레이싱 기술이 집약된 고성능 차량이다.

DS 5LS R에는 최대출력 300마력, 최대토크 400Nm를 발휘하는 1.6리터 터보 엔진이 장착됐고, 섀시는 양산차보다 15mm 낮으며 넓은 프론트가 특징이다.

스포티한 느낌을 강조해주는 암적색의 레드 컬러와 시트로엥의 레이싱 버전을 상징하는 R모델에만 적용되는 넓은 세로줄 무늬 또한 인상적이다. 인테리어는 곳곳에 최고급 소재를 사용해 럭셔리함을 강조했다.

이 밖에 시트로엥은 ‘월드 투어링카 챔피언십 2014(WTCC 2014)’ 개막전에 출전해 우승을 일궈낸 C-엘리제 WTCC(C-ELYSÉE WTCC)와 아시아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칵투스 컨셉트카(Cactus Concept Car) 등도 함께 전시한다.

한편, 시트로엥 DS라인은 2012년 여름에 중국시장에 진출한 이후, 만 2년도 채 지나지 않아 프리미엄 브랜드로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있다.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6.10상승 0.02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