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앨범 발매 연기, 세월호 침몰 사고에 SM “비통하고 안타깝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엑소 앨범 발매 연기’

가요계에도 세월호 침몰 사고에 대한 애도의 물결이 이어지고 있다. 그룹 엑소(EXO)의 두 번째 미니 앨범 ‘중독’ 발매가 잠정 연기됐다.


엑소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은 18일 오후 공식 홈페이지에 “음반 및 음원 발매 등 향후 국내 활동 일정에 대해 논의한 결과 21일로 예정되어있던 미니앨범의 발매 일을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SM은 “지난 16일 발생한 세월호 침몰 사고 소식을 접하고, 저희 SM 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 및 임직원 등 SM 가족 모두가 비통하고 안타까운 마음이다”며, “희생자 분들에 대한 애도와 실종자 분들이 무사히 돌아오시기를 기원하는 마음으로 내린 결정이오니 음반을 기다리고 계신 팬 여러분의 양해 부탁드린다”고 설명했다.


지난 15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새 앨범 쇼케이스를 가졌던 엑소는 18일 KBS2 ‘뮤직뱅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컴백 활동에 나설 예정이었으며, 오는 21일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중독’의 전 곡을 공개하려 했으나 모두 잠정 연기했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 0%
  • 0%
  • 코스피 : 3140.63하락 20.2118:03 01/22
  • 코스닥 : 979.98하락 1.4218:03 01/22
  • 원달러 : 1103.20상승 518:03 01/22
  • 두바이유 : 55.41하락 0.6918:03 01/22
  • 금 : 55.49하락 0.7518:03 01/22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 [머니S포토] 우리동생동물병원 관계자들 만난 우상호 의원
  • [머니S포토] '금융비용 절감 상생협약식'
  • [머니S포토] K뉴딜 금융권 간담회 참석한 은행연·손보 회장
  • [머니S포토] 1인 어르신 가구 방문한 '오세훈'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