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공, 태양광발전 수익으로 저소득층 전기료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도로공사는 지난 21일 태양광발전사업 수익금의 일부인 8000만원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사랑의열매)에 전달했다. 기부금은 저소득층 260가구의 전기요금 지원에 쓰일 계획이다.

도로공사는 정부의 신재생에너지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국가전력난 해소에 도움이 되고자 고속도로 폐도와 시설물을 이용한 태양광발전사업에 나서고 있다.
 
왼쪽부터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사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허동수 회장. /사진제공=도로공사
왼쪽부터 한국도로공사 김학송 사장,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허동수 회장. /사진제공=도로공사
지난해 남해고속도로 폐도 5곳에 발전용량 4.6MW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설을 시작으로 총 11곳에 9.4MW를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설치했다. 폐도는 차로를 늘리거나 굽은 도로를 펴는 과정에서 생기며 대부분 산지부나 접근이 어려운 곳에 위치해 있어 그동안 마땅한 활용용도를 찾지 못하고 있었던 게 사실이다.

올해는 폐도 뿐만 고속도로 성토부, 휴게소주차장 및 녹지대 25곳에 총 18.7MW 규모의 시설이 추가 설치된다. 또한 10곳에 총 10MW 규모의 시설을 설치하기 위한 사업자선정 작업에 들어가 전체 발전용량을 38.1MW로 늘릴 계획이다. 발전용량 38.1MW는 인구 6만명 규모의 도시가 상시 사용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또한 연간 2만3000톤의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일 수 있으며 이는 30년생 가로수 66만 그루를 심는 효과를 낼 수 있다.

도로공사 관계자는 “휴게소 주차장에 태양광시설을 설치할 경우 더운 여름철 따가운 햇볕을 막아주는 역할도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저소득층 전기료 지원활동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7.86하락 3.4718:03 11/25
  • 코스닥 : 733.56하락 4.6618:03 11/25
  • 원달러 : 1323.70하락 4.518:03 11/25
  • 두바이유 : 81.08상승 3.4118:03 11/25
  • 금 : 1754.00상승 8.418:03 11/25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 [머니S포토] 베일 벗은 '롤스로이스 팬텀 시리즈 II'
  • [머니S포토] 경제6단체 "화물연대 총파업 즉각 철회해야"
  • [머니S포토] 통화정책방향 설명하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윤아·아이유, 화이트 드레스…'어머 천사인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