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 못할, 그렇지만 사랑스런 "인간"

<휴먼:어느 외계인의 기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해 못할, 그렇지만 사랑스런 "인간"
마이클 조던, 페드로 마르티네즈 등 해당 종목에서 독보적인 성적을 기록한 운동선수를 사람들은 외계인이라고 부른다. 

그런데 이렇게 이해를 뛰어넘는 존재인 외계인이 인간을 바라보면 어떤 느낌일까. 당연히 외계인에게 있어 인간 역시 외계인이다. 

낯선 그리고 이해못할 존재와의 동거와 공생은 어떤 느낌일까. 그리고 객관적인 시각으로 봤을때 인간이란 어떤 존재일까.

책<휴먼:어느 외계인의 기록>은 이런 궁금증에 대한 해답을 담았다. 

지구로부터 수천 억 광년 떨어진 보나도리아라는 행성에 있어 우주의 질서를 바꾸어 놓을 위대한 수학적 발견을 한 영국 케임브리지 대학의 교수 ‘앤드루 마틴’은 죽어야 마땅한 존재다. 

인간이란 우주 지배의 탐욕에 사로잡힌 생물체이며, 이에 수학적 순수성을 바탕으로 운행되는 우주 질서를 파괴하는 주범으로 여기고 있었기 때문이다. 

이에 앤드루 마틴과 그와 관련된 자를 제거하라는 임무를 띄고 외계인이 지구로 파견된다. 앤드루 마틴을 제거한 그는 그의 삶을 대신 살며 인간 속에서 살아간다. 

그리고 그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결코 이해할 수 없을 것 같았던 ‘인간’이라는 종을 점점 이해하고, 마침내 사랑하게 된다. 변해가는 스스로를 느끼며, 자신이 결코 이 임무를 완수하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하기 시작한 외계인. 과연 그는 무사히 임무를 완수할 수 있을까? 임무와 인간 사이에서, 그는 어떤 선택을 할까?

▲휴먼 : 어느 외계인의 기록 / 매트 헤이그 지음 / 정현선 옮김 / 아이세움 펴냄 / 1만4000원.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86.10상승 8.5818:03 04/23
  • 코스닥 : 1026.82상승 1.1118:03 04/23
  • 원달러 : 1117.80상승 0.518:03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18:03 04/23
  • 금 : 62.25하락 1.4618:03 04/23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 [머니S포토] 열린민주당 예방한 윤호중 비상대책위원장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비대위 회의 들어서는 '주호영'
  • [머니S포토] 탕탕탕! 민주당 비대위 주재하는 '윤호중'
  • [머니S포토] 국회 산자중기위, 자료 살피는 성윤모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