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퇴 후 소득의 빈자리…2배 받는 가교연금으로

ING생명 ‘프리스타일 연금보험 플러스’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NG생명에서는 은퇴 후 안정적인 인생 2막을 준비할 수 있는 가교연금 ‘프리스타일 연금보험 플러스’ 상품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은퇴 후 소득의 빈자리…2배 받는 가교연금으로

이 상품은 은퇴 후 국민연금을 받기 전까지의 소득공백기 동안 2배로 연금을 받아 은퇴 직후부터 안정적인 삶을 확보할 수 있도록 연금의 다리를 놓아준다. (종신연금형의 조기집중형 가입 시)
 
또한 연금개시 전에 ‘행복이벤트자금’을 설정하면 연금 개시 후 창업, 자녀결혼, 여행 등 목돈이나 급전이 필요한 경우 연 12회 이내로 자유롭게 찾아 쓸 수 있다.  그리고, 보험료 납입이 힘들 때는 보험료 납입 일시 중지, 자금이 필요할 땐 중도인출, 여유 있을 땐 추가납입으로 경제상황에 따라 유연한 자금 운용이 가능하다.
 
해당 상품의 경우 시중금리에 연동하는 공시이율(4월기준, 3.95%)을 적용하며 10년 이하 기간에는 최저 2.5%, 10년 초과 기간에는 1.0%의 금리를 보장한다. 또한 이자에 이자가 붙는 복리효과로 보다 안정적인 노후자금을 마련할 수 있다. 그리고 월 보험료 30만원 이상의 경우 금액에 따라 최대 1.3%까지 보험료를 할인 받는다.
 
ING생명 상품개발부 이구현 이사는 “평범한 직장인들의 은퇴시기가 빨라 지면서 월급의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서는 가교형 연금이 필요하다”라며 “행복한 은퇴를 위해서는 재무적인 준비 외에도 친구, 가족과의 소통에 공을 들이고 취미생활을 만드는 것 또한 중요하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3131.88하락 11.3823:59 04/09
  • 코스닥 : 989.39상승 7.3723:59 04/09
  • 원달러 : 1121.20상승 423:59 04/09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23:59 04/09
  • 금 : 60.94하락 0.323:59 04/09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 [머니S포토] 도종환 비상대책위원장, 2030의원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첫 비대위' 도종환 "내로남불에서 속히 나오겠다"
  • [머니S포토] 주호영 "김종인 상임고문으로 모시겠다"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서북병원 '코로나19 대응' 현황, 경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