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도쿄 근해서 지진 발생…규모 6.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일본 도쿄 근해에서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5일 오전 5시18분 북위 34도56.6분, 동경 139도29.7분 지점 이즈오시마 북쪽 바다에서 규모 6.0의 강진이 발생했다. 진원의 깊이는 162km인 것으로 잠정 관측됐다.

기상청은 애초에 지진의 규모가 6.2, 진원의 깊이가 160㎞인 것으로 긴급하게 발표했다가 이후 지진에 관한 조사·측정치를 일부 수정했다.

이번 지진으로 도쿄도 내에서 진도 5에 조금 못 미치는 흔들림이 관측됐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이번 지진의 영향으로 지바현 보소반도 일대를 지나는 JR동일본의 소토보선과 우치보선, 게이힌도호쿠선, 주오선 등이 지연됐고 신칸센은 죠에쓰·나가노 지역에서 일부 늦어졌다. 도쿄메트로는 전체 노선의 운행을 일시 중단하기도 했다.

일부 고속도로에서는 속도 규제가 시행됐다. 반면 하네다 공항과 나리타 공항의 항공기 운항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