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버이날 카네이션 보기 힘들다?

카네이션 생산량 10년새 '반토막'으로 줄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어버이날 카네이션 보기 힘들다?
'부모님에 대한 존경과 사랑'을 상징하는 카네이션 생산량이 10년 사이 반토막으로 줄어들었다.

7일 농림축산식품부에 따르면 2012년 기준 국내 카네이션 생산량은 4596만5000본으로 10년 전인 2002년의 1억1318만6000본의 40.6%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1995년(2억3965만1000본)과 비교하면 19.2%에 불과한 수준이다.

반면 카네이션 수입 물량은 크게 감소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2013년 기준 카네이션 수입량은 29만4000t으로 과거 5개년 평균(32만7000t)보다 10%가량 줄어드는데 그쳤다.

특히 2012년은 국산 카네이션 생산량이 전년보다 10%가량 줄어든 반면 수입량은 전년보다 70% 가까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 1인당 연간 꽃 소비액은 1995년 1만1000원, 2000년 1만4000원, 2005년 2만1000원으로 증가세를 보였으나 이후 감소세로 돌아서 2011년에는 1만5000원으로 줄어들었다.
 

  • 0%
  • 0%
  • 코스피 : 3258.63상승 6.518:01 06/15
  • 코스닥 : 997.37하락 0.0418:01 06/15
  • 원달러 : 1117.00상승 0.318:01 06/15
  • 두바이유 : 72.86상승 0.1718:01 06/15
  • 금 : 72.01상승 0.8318:01 06/15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 [머니S포토] 전국 택배노조, 1박2일 상경투쟁
  • [머니S포토] 백신접종 앞서 시민과 인사 나누는 국힘 '이준석'
  • [머니S포토] 윤호중 "대체공휴일법 6월 신속 처리…사라진 빨간날 돌려드릴 것"
  • [머니S포토] 이재명 '민주평화광장·성공포럼 공동 토론회 파이팅!'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