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공기업 7.7%, 신입 연봉 281만원 이상 증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30대 공기업 중 대졸 초임이 가장 높은 곳은 인천국제공항공사로 나타났다.

온라인 취업포털 사람인이 공공기관 경영정보 공개시스템인 알리오에 공시된 30개 공기업의 2013년 경영공시자료를 분석한 결과 인천국제공항공사의 신입사원 초임은 3962만원으로 집계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2009년부터 2013년까지 5년 연속 대졸 초임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는 울산항만공사(3783만원), 한국마사회(3726만원), 대한주택보증주식회사(3518만원), 한국수력원자력(3389만원), 한국가스공사(3330만원), 한국동서발전(3311만원), 한국남동발전(3309만원), 한국방송광고진흥공사(3294만원), 한국중부발전(3291만원) 등이 10위권에 들었다.

이들 공기업의 신입사원 초임 평균은 3136만원으로, 2012년(3069만원)보다 2.2% 가량 인상됐다.

실제로 단 4곳을 제외한 26곳의 초임이 전년도보다 상승했으며, 증가 금액 범위는 '81만~100만원 미만'(34.6%), '21만~40만원 미만'(15.4%), '121만~140만원 미만'(11.5%), '101만~120만원 미만'(11.5%), '61만~80만원 미만'(7.7%), '281만~300만원 미만'(7.7%), '41만~60만원 미만'(7.7%) 등의 순이었다.

한편, 공기업들은 지난 한 해 동안 총 2631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했으며, 기업 1곳당 평균 88명을 뽑은 것으로 조사됐다.

신입사원을 가장 많이 채용한 기업은 한국수력원자력(627명)이었다. 이어 한국가스공사(266명), 한국서부발전(211명), 한국남동발전(208명), 한국남부발전(157명), 한국도로공사(156명), 한국수자원공사(150명), 한국철도공사(148명), 한국중부발전(125명), 한국지역난방공사(98명)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 0%
  • 0%
  • 코스피 : 2292.01하락 49.7718:01 07/06
  • 코스닥 : 744.63하락 6.3218:01 07/06
  • 원달러 : 1306.30상승 618:01 07/06
  • 두바이유 : 111.07상승 2.6918:01 07/06
  • 금 : 1763.90하락 37.618:01 07/06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 [머니S포토] 첫 고위 당정 협의회서 발언하는 한덕수 국무총리
  • [머니S포토] "모두발언 않겠다" 박홍근 원내대표에게 발언권 넘기는 우상호
  • [머니S포토] 총리 축하 난 받은 김진표 국회의장
  • [머니S포토] 하태경 TF 위원장 "희생자 구조 없었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