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00원때문에 친구 숨지게 한 10대女 등 긴급체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돈을 훔쳐갔다며 친구를 폭행해 숨지게 한 10대 등 3명이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전남 장흥경찰서는 7일 자신의 애인 친구 돈을 훔치고도 거짓말을 한다는 이유로 하모양(18·학생)을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혐의(상해치사)로 이모씨(20)와 이씨의 애인 김모양(18·무직), 김모양의 친구 오모양(18·무직) 등 3명을 긴급체포해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이모씨 등 3명은 지난 5일 오후 8시30분 전남 장흥군 안양면 인근 저수지 뚝방길 밑에서 하모양을 주먹과 발로 머리부위와 몸통부위를 수차례 가격해 숨지게 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숨진 하양이 오모양의 현금 5000원을 훔치고도 거짓말을 한다며 이같은 짓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숨진 하양에 대해 부검을 실시해 정확한 사망원인을 규명할 방침이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633.93상승 21.4812:09 05/27
  • 코스닥 : 874.08상승 2.6512:09 05/27
  • 원달러 : 1255.10하락 11.912:09 05/27
  • 두바이유 : 108.93하락 0.2612:09 05/27
  • 금 : 1847.60상승 1.312:09 05/27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 [머니S포토] 송영길·오세훈, 사전투표 참여…'서울 표심은?'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시작'
  • [머니S포토] 김동연·김은혜, 경기지사 접전 속 '사전투표'
  • [머니S포토] 사전투표 참여한 안철수 성남 분당갑 후보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