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성준 방통위원장, 종편에 '세월호 추측성 보도' 자제 당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 /사진=머니투데이 DB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 /사진=머니투데이 DB
최성준 방송통신위원장이 종합편성 방송채널사용사업자(PP) 대표와 만나 세월호 침몰 사고 재난방송과 관련된 추측성 보도를 자제해줄 것을 요구했다.

최 위원장은 7일 오지철 TV조선 대표, 김수길 JTBC 대표, 임채청 채널A 대표, 조현재 MBN 대표 등과 만나 세월호 침몰사고 관련 재난방송에 대한 당부사항을 전했다.

최 위원장은 “신속한 정보전달도 중요하지만 확인되지 않은 사항이 전파를 타고 노출돼 구조에 혼선을 빚거나 사고 수습이 지연되지 않도록 정확한 사실에 초점을 맞춰 보도해 달라”며 “언론사들의 과열된 취재 경쟁으로 인해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보도될 시 피해자나 가족들에게 상처를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방통위는 지난달부터 주요 방송시설의 재난대비 태세 등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며 “미흡한 사항에 대해서는 보완 여부를 지속적으로 점검하는 등 재난대비 태세를 강화할 수 있도록 계속해서 살펴볼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영훈
한영훈 han005@mt.co.kr

A wondrous world where I'd like to be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32.84하락 5.0218:03 10/07
  • 코스닥 : 698.49하락 7.5218:03 10/07
  • 원달러 : 1412.40상승 1018:03 10/07
  • 두바이유 : 93.31상승 2.0918:03 10/07
  • 금 : 1720.80보합 018:03 10/07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 [머니S포토] 안경 고쳐쓰는 이기식 병무청장
  • [머니S포토] 농협 이성희 "수확기 대비, 벼 매입자금 2조 1000억 투입"
  • [머니S포토] 경찰청 윤희근 "법질서, 공동체 건강 유지하는 근간"
  • [머니S포토] 2022 한은 국감, 마스크 고쳐쓰는 이창용 총재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