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GF리테일, 공모 첫날 2556억 몰려… 경쟁률 5대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BGF리테일의 공모청약 첫날 2556억이 넘는 자금이 몰렸다.

삼성증권에 따르면 BGF리테일의 공모주 청약 첫날인 7일 삼성증권과 대신증권, 한국투자증권과 한화투자증권, 신한금융투자에 총 623만6140주의 청약이 들어왔다.

이들 5개 증권사에 배정된 주식수는 총 123만2006주다. 이날 경쟁률은 5대1을 기록했다. 청약금액으로는 2556억8174만원이 몰렸다.

BGF리테일의 공모가는 4만1000원으로 공모가 밴드(4만1000원~4만6000원)의 하단이다.
지난달 24일부터 이틀간 진행된 기관 수요예측에서는 국내외 730개 기관이 참여해 337.1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313.62상승 27.5210:52 06/25
  • 코스닥 : 1017.95상승 5.3310:52 06/25
  • 원달러 : 1128.40하락 6.510:52 06/25
  • 두바이유 : 74.81상승 0.3110:52 06/25
  • 금 : 73.73상승 0.310:52 06/25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 [머니S포토] 국힘 대변인 선발토론배틀, 인사말 전하는 이준석 대표
  • [머니S포토] 군 부대 방문 민주당 윤호중, 유심히 코로나19 백신 살펴...
  • [머니S포토] 홍준표, 1년 3개월만에 국민의힘 복당
  • [머니S포토] 유기홍 의원 질의 답변하는 유은혜 부총리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