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다드차타드은행, ‘부자되는 적금’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이 12일부터 적금 가입과 동시에 카드 이용액을 일정 수준 유지하면 최고 4.2%(세전)의 추가 금리를 캐시백으로 돌려주는 ‘부자되는 적금(세트)’을 판매한다. 
 
스탠다드차타드은행, ‘부자되는 적금’ 출시
‘부자되는 적금(세트)’은 기존 판매상품인 ‘퍼스트가계적금’을 가입한 후 신용카드 또는 체크카드 결제금액을 일정 수준(신용카드 결제금액 월30만원 이상, 체크카드 월 50만원 이상)으로 유지하면 추가 금리를 제공하는 구조이다. 퍼스트가계적금은 월 적립금액을 10만원과 25만원 중 선택할 수 있으며, 신용카드 약정 조건을 채우면 1년제 적금 기본금리인 2.8%(연, 세전)에 월 적립 금액에 따라 ▲월 10만원 약정 시 연 4.2%, ▲월 25만원 약정 시 연 1.7%의 추가금리가 제공돼 결과적으로 각각 최대 연 7%, 연 4.5%의 금리를 받을 수 있다.
 
단 추가금리 혜택은 퍼스트가계적금 1년제에 한하며, 추가 금리는 적금 만기 다음달에 고객이 약정 시 지정한 스탠다드차타드은행 입출금통장에 캐시백으로 현금 입금된다.
 
‘부자되는 적금(세트)’은 최근 은행권 예금 금리가 2%대에 머물고 있는 저금리시대에, 고금리에 목말라하는 고객들이 까다롭지 않은 조건으로 누구나 쉽게 가입하고 추가금리를 받을 수 있는 점이 장점이다. 또한 단기목적의 자금을 준비하고 있는 고객이라면 월 30만원만 신용카드로 사용하고 매월 10만원씩 저축하면 연 7%(세전)의 금리 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되는 셈이다.
 
퍼스트가계적금은 스탠다드차타드은행의 대표 적금 상품 중 하나로 최소 6개월부터 60개월(5년)까지 본인의 목적 자금 준비 기간에 맞춰 적금 기간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1년 이상 가입 시 세금우대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스탠다드차타드은행 리테일총괄본부 박종복 부행장은 “목돈 모으기의 기본은 적금인 만큼 ‘부자되는 적금(세트)’을 통해 목돈 마련을 준비 중인 고객들이 저금리 시대에 조금이라도 높은 금리 혜택을 누릴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배현정
배현정 mom@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금융팀장 배현정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18.10하락 11.9909:10 09/17
  • 코스닥 : 1035.40하락 4.0309:10 09/17
  • 원달러 : 1175.80상승 409:10 09/17
  • 두바이유 : 75.67상승 0.2109:10 09/17
  • 금 : 73.09상승 0.8309:10 09/17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 [머니S포토] 국회 본회의,日 군함도 역사왜곡 규탄 결의안, 만장일치 '가결'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융협회장 간담회
  • [머니S포토] 대정부 질문 앞둔 국민의힘, 현안관련 긴급보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주자들 첫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