볼보트럭, 아·태지역 통합 신제품 9종 한국서 단독 런칭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FH, FM, FMX 등 전 라인업 신차 9종 선보여
일본, 인도 등 1600여명 해외 고객·딜러 참가
'아·태 지역 대표' 한국 상용차시장 위상 확인


볼보트럭은 12일 광장동 소재 워커힐호텔 제이드가든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 전체를 아우르는 대규모 통합 신제품 런칭행사를 가졌다.

볼보트럭의 아시아 지역 진출 80주년을 맞아 한국에서 단독으로 개최된 이번 런칭행사에는 볼보그룹 본사와 아·태 지역 각국의 고객, 딜러, 해외 기자단 등 16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는 볼보트럭의 전 라인업에 해당하는 FH, FM, FMX 시리즈의 덤프트럭과 트랙터, 카고트럭 등 9가지 모델이 공개됐다.

볼보트럭 플래그십 모델 FH
볼보트럭 플래그십 모델 FH
볼보의 새로운 시리즈는 차체 엔진과 내·외부 디자인 및 설계는 물론 작은 부품인 볼트 하나까지도 모두 교체돼 기존 모델과는 완전히 차별화되는 완전히 새로운 차원의 트럭이다.

제품 개발에 30억달러 이상의 비용과 엔지니어링에 1400만시간 이상의 시간이 투입됐다. 더불어 완벽한 품질과 성능을 위해 2100만km에 달하는 주행테스트를 진행했다. 이는 적도를 따라 전세계를 525회 운전하는 것과 같은 거리다.

볼보 다이나믹 스티어링을 전 모델에 기본 장착해 뛰어난 핸들링을 제공한다. 새로워진 스티어링 샤프트가 운전대의 움직임을 훨씬 더 직접적으로 기어박스에 전달하고 이 움직임이 바퀴에도 직접 전달됨으로써 운전자가 도로 상태에 대해 명확하게 느끼고 대응할 수 있다. 두달 전에는 스티어링휠의 정교함을 보여주기 위해 햄스터가 볼보트럭의 핸들을 조작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해 화제가 되기도 했다.

또한, 볼보가 자랑하는 인공지능 자동변속기 I-시프트를 기본 탑재하고 있어, 신속하고 부드러운 변속이 가능한 것은 물론, 고출력의 토크를 발휘해 우수한 주행성능과 월등히 높은 연비를 구현했다.

볼보트럭의 플래그십 모델인 FH시리즈는 최대출력 540마력, 최대토크 265㎏·m의 성능을 발휘하는 13ℓ 엔진을 달았다. 특히 FH16은 최대출력 700마력, 최대토크 321㎏·m의 힘을 낼 수 있다. 장시간 운전뿐 아니라 도심 주행에도 적합하게 설계된 FM시리즈는 작업 환경에 따라 개별 맞춤화가 가능하다. 최대출력은 500마력, 최대토크 255㎏·m다. FMX는 후륜 에어 서스펜션을 추가해 이동성과 편의성을 개선했다. 최대출력과 토크 등 주행 성능은 FM시리즈와 동일하다. 

가격은 차종별로 1억4000만∼2억4000만원(부가세 별도)이다.
 

노재웅
노재웅 ripbi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위크> 산업부 기자. 건설·부동산 및 자동차 담당.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41.05상승 4.1915:12 07/29
  • 코스닥 : 1043.58상승 7.915:12 07/29
  • 원달러 : 1146.30하락 8.315:12 07/29
  • 두바이유 : 73.87상승 0.3515:12 07/29
  • 금 : 72.82하락 0.215:12 07/29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 [머니S포토] 2호 공약 발표한 추미애 "2000억 규모 청년평화기금 설치…'남북청년 교류 확대'
  • [머니S포토] 원희룡 제주지사 '주택공약 발표'
  • [머니S포토] 브리핑룸 들어서는 유은혜 부총리·시도교육감
  • [머니S포토] 野 잠룡 윤석열, 1인시위 정진석 의원 격려 방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