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3세들 '홀딩스 지분확대' 지속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동익 메가마트 부회장 /사진=머니투데이 DB
신동익 메가마트 부회장 /사진=머니투데이 DB
농심 3세들의 지분 확대가 연일 계속되고 있다.

농심그룹의 지주회사인 농심홀딩스는 12일 창업주 신춘호 회장의 3남 신동익 메가마트 부회장의 아들 승렬씨(23)와 딸 유정씨(21)가 각각 200주씩 장내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이로써 승렬씨는 1만2671주를 보유해 지분율이 0.28%가 됐으며 유정씨는 1만2660주로 보유지분율이 0.27%로 변경됐다.

앞서 농심홀딩스는 지난달 28과 30일에 걸쳐 오너일가 3세들의 지분 확대 관련 내용을 공시한 바 있다.

창업주의 장남 신동원 농심 부회장의 첫째아들 상렬씨는 농심홀딩스 주식 609주를 장내매수로 취득해 지분율이 0.82%로 확대됐다. 또 신 부회장의 장녀 수정씨와 차녀 수현씨도 각각 210주를 얻어 지분율이 0.27%에서 0.28%로 0.01%포인트 올랐다.

창업주의 차남 신동윤 율촌화학 부회장의 2세들도 지분율 상승에 동참했다. 장남 시열씨와 은선씨가 각각 농심홀딩스 주식 210주를 취득해 현재 0.27%의 지분을 보유중이다.

한편 농심그룹은 지난 2003년 지주회사체제로 전환한 뒤 신동원 부회장이 현재 농심홀딩스의 지분 36.88%를 보유한 최대주주로 등록돼 있다. 이어 신동윤 부회장이 19.69%의 지분을 보유해 2대주주이며 신 부회장의 친인척 총 16명이 62.69%의 지분을 보유하고 있다.
 

정채희
정채희 poof34@mt.co.kr  | twitter facebook

IT 전 분야를 담당하고 있으며 이통3사, TV홈쇼핑, 소셜커머스, 오픈마켓, 게임 등 다양한 분야에서 독자 여러분들의 따끔한 말씀, 혹은 제보 기다리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80.38상승 43.2418:01 08/04
  • 코스닥 : 1047.93상승 11.8218:01 08/04
  • 원달러 : 1143.60하락 4.718:01 08/04
  • 두바이유 : 72.41하락 0.4818:01 08/04
  • 금 : 71.88하락 1.418:01 08/04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당 정책공모전 '나는 국대다 시즌2' 본선 심사
  • [머니S포토]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 '쪽방촌 봉사활동을 위해'
  • [머니S포토] 野 예비후보 최재형, 20대 대선 출마선언!
  • [머니S포토] 민주당 ‘정치개혁’ 주제 대선경선 2차 TV토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