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도 상상 이상”… 현대카드 트래블 라이브러리 오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도서관도 상상 이상”… 현대카드 트래블 라이브러리 오픈
여행 관련 전문 서적으로 가득 채워진 도서관이 서울 도심 속에 들어선다.

현대카드는 총 1만4000권이 넘는 장서를 갖춘 ‘트래블 라이브러리(Travel Library)’를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 오픈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트래블 라이브러리는 지난해 가회동에 문을 연 ‘디자인 라이브러리’에 이어 두 번째로 선보이는 도서관이다. 몰입과 영감의 공간인 ‘디자인 라이브러리’에 비해 보다 적극적이고 입체적인 체험을 할 수 있는 공간으로 진화됐다.

서적 분류는 마치 위도와 경도처럼 ‘테마’와 ‘지역’의 두 축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아트 앤 아키텍처. 어드벤처, 트래블 포토그래피 등 13개의 주요 ‘테마’와 전 세계 196개국을 망라한 ‘지역’별 분류의 조합을 통해 자신만의 새로운 여행 루트를 발견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위해 각 지역과 주요 테마별 전문성을 갖춘 4명의 글로벌 북큐레이터가 도서 선정 작업에 참여했고, 1년 간의 큐레이션 과정 끝에 총 1만4700여 권의 방대한 도서 컬렉션이 완성됐다.

특히 이 도서관에는 126년 역사의 다큐멘터리 전문 잡지 ‘내셔널 지오그래픽’ 전권, 세계 최초이자 유일의 여행지리저널 ‘이마고 문디’ 전권, 주요 도시 90여 곳의 시티 맵 등 여행을 광범위하게 해석한 다양한 북 콜렉션을 갖춘 점이 눈에 띈다.

도서관의 공간구성도 현대카드만의 색깔을 고스란히 담았다. 독특하고 역동적인 서가의 구조와 동선, 여행을 테마로 한 가구나 인테리어 아이템들도 호기심 가득한 여행자의 감성을 자극한다.

공간 디자인은 파리 편집샵 ‘꼴레뜨’ 매장, 뉴욕 소호 ‘유니클로’ 매장 등의 디자인 프로젝트로 주목 받고 있는 인테리어 디자이너 카타야마 마사미치가 담당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여행은 라이프스타일 전 영역에 걸쳐 영감을 줄 수 있는 테마인 동시에 이질적인 문화와 세계를 이해하는 열쇠"라며 "가장 동적인 여행을 가장 정적인 라이브러리를 통해 여행을 상품처럼 소비하는 것이 아닌 자신만의 여정을 발견하는 창조적 공간으로 만들겠다는 역발상을 통해 여행의 본질을 재발견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8.62상승 4.2918:03 04/16
  • 코스닥 : 1021.62상승 7.7218:03 04/16
  • 원달러 : 1116.30하락 1.318:03 04/16
  • 두바이유 : 66.77하락 0.1718:03 04/16
  • 금 : 65.12상승 0.9518:03 04/16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 [머니S포토] 경제계 찾은 홍남기 '경제동향 점검 및 정책 추진방향 논의'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신임 총리 지명 당일, 준비단 사무실 찾은 '김부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