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속도로휴게소 여자화장실 “줄서지 않아도 돼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제공=뉴스1)
(사진제공=뉴스1)
그동안 휴가철이나 연휴기간 고속도로 여자화장실 앞으로 길게 늘어선 줄이 사라질 전망이다.

한국도로공사는 국민 불편을 조기 해소하기 위해 올 추석연휴 전에 고속도로 휴게소 13곳의 남녀 화장실 비율이 1대1.5 이상이 되도록 여자화장실 130칸을 늘릴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또한 앞으로 신설되는 모든 고속도로 휴게소에는 남녀 1대1.5 이상의 비율로 화장실을 만들기로 했다.

먼저 한 방향 일평균 교통량이 5만대 이상인 고속도로 휴게소 10곳에는 휴가철 전에 모두 98칸의 여자화장실이 늘어난다. 가장 많이 늘어나는 곳은 안성(부산방향) 휴게소로 23칸이 늘어나며 안성(서울방향)과 서울만남의광장 휴게소에는 각 13칸씩 늘어난다.

한 방향 교통량이 5만대가 넘지 않지만 명절 연휴 등 특정시기 화장실이 붐비는 치악(춘천방향), 벌곡(대전방향), 문경(양평방향) 3곳의 휴게소에도 추석명절 전에 모두 32칸의 여자화장실이 늘어난다.

도로공사는 앞서 지난 설 연휴에 맞춰 휴게소 3곳의 여자화장실을 늘린 바 있다.

여성들을 위한 편의시설도 대폭 늘어난다. 올 상반기 중 간단한 화장을 위한 파우더룸(41곳), 용변소리를 감춰주는 에티켓벨(96곳), 보호자가 용변 볼 동안 사용하는 영유아용 의자(107곳), 빈자리 알림등(19곳) 등의 추가 설치를 마칠 계획이다.

도공 관계자는 “법으로 정해진 여자화장실 확충기한은 2017년 1월이지만 고객의 입장에서 앞당겨 여자화장실을 확충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고객들이 더 쾌적하게 휴게소를 이용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김병화
김병화 mttime@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김병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53.32상승 31.2118:01 05/14
  • 코스닥 : 966.72상승 14.9518:01 05/14
  • 원달러 : 1128.60하락 0.718:01 05/14
  • 두바이유 : 67.05하락 2.2718:01 05/14
  • 금 : 66.56상승 1.0218:01 05/14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 [머니S포토] 김부겸 총리 '안심하고 백신 접종 하세요'
  • [머니S포토] 취임식서 박수치는 김부겸 신임 총리
  • [머니S포토] 총리 인준 강행 규탄항의서 전달하는 국민의힘
  • [머니S포토] 경총 예방 문승욱 "아무도 흔들 수 없는 제조강국 위상 다질 것"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