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박스, 발레리나 ‘강예나’·‘쌀뤼드미엘’의 콜라보레이션 주얼리 출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큐레이터 강예나
▲큐레이터 강예나
큐레이션 커머스 업체 바이박스(www.bybox.co.kr)는 발레리나 강예나와 해외 유명 디자이너 브랜드 ‘쌀뤼드미엘(Salut de miel)’의 세 가지 주얼리 아이템으로 구성된 ‘그린블로썸 박스(Green Blossom Box)’를 전격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그린블로썸 박스’는 ▲7가지 디자인 변형과 팔찌로도 착용이 가능한 멀티 목걸이, ▲큐레이터 강예나가 직접 디자인에 참여한 리본 목걸이, ▲양가죽으로 제작된 팔찌 등 총 3가지 아이템으로 구성되어 있다.
바이박스, 발레리나 ‘강예나’·‘쌀뤼드미엘’의 콜라보레이션 주얼리 출시

무엇보다 해외에서 인정받은 디자이너 브랜드 ‘쌀뤼드미엘(Salut de miel)’의 단독 제품과 발레리나 강예나와의 콜라보레이션 주얼리를 국내 최초로 함께 만나볼 수 있다는 점에서 소장가치가 뛰어나다는 업체측 설명이다.  

‘그린블로썸 박스’의 큐레이팅을 맡은 발레리나 강예나 또한 ‘최초’ 라는 수식어를 달고 다닌 장본인이다. 한국인으로서는 처음으로 영국 로열발레학교에 입학, 러시아 키로프발레단과 아메리칸 발레시어터에 한국인 1호로 입단했다. 

강예나는 작년에 26년 발레 인생을 끝으로 아름다운 은퇴를 하고 자신의 이름을 딴 무용복 브랜드 ‘예나라인’을 런칭했다. 의상을 통해 숨겨왔던 미술적 재능을 선보여왔고, 이번 ‘그린블로썸 박스’를 통해 무대 위 아름다웠던 순간의 감동을 주얼리로 표현했다.
▲쌀뤼드미엘 디자이너 김미금, 고영지
▲쌀뤼드미엘 디자이너 김미금, 고영지

강예나와 협업한 ‘쌀뤼드미엘‘은 싱가포르 대표 백화점인 ‘로빈슨’ 입점을 시작으로 홍콩, 대만, 태국 등 아시아 전역 진출을 통해 이름을 알리고 있는 한국인 고영지&김미금 듀오 디자이너의 패션 액세서리 브랜드이다.

‘쌀뤼드미엘’은 특히 세계적 디자이너 지미추(Jimmy Choo)의 초청을 받아 한국 대표로 ‘메르세데스-벤츠 스타일로 아시아 패션 위크(Mercedes-Benz STYLO Asia Fashion Week)’ 컬렉션에 참가했고, 아시아 최초로 ‘전문가, 바이어들이 뽑은 디자이너 상’을 수상하며 인정받았다.

큐레이터 강예나와 아시아를 매료시킨 디자이너 브랜드 쌀뤼드미엘의 콜라보레이션이 담긴 ‘그린블로썸 박스’는 바이박스(www.bybox.co.kr) 홈페이지에서 독점 공개되며 가격은 7만9500원이다. 

<이미지제공=바이박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57.59하락 21.0910:48 06/17
  • 코스닥 : 1002.42상승 3.9310:48 06/17
  • 원달러 : 1128.40상승 11.210:48 06/17
  • 두바이유 : 74.39상승 0.410:48 06/17
  • 금 : 72.78상승 0.9910:48 06/17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 [머니S포토] 24차 부동산관계장관회의, 인사 나누는 '홍남기'
  • [머니S포토] 당대표로 만난 노원구민 이준석·안철수
  • [머니S포토] 여야 줄다리기 속 국회 과방위 개회
  • [머니S포토] 서울시 오세훈·권익위 전현희, '청렴 사회구현' 위해 양 기관 협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