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저소득 신혼부부 전세임대 100가구 공급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는 결혼 5년 이내 무주택 신혼부부의 주거안정을 위해 전세임대주택 100가구를 공급한다고 16일 밝혔다.

신혼부부 전세임대는 국민주택규모(85㎡) 이하로 입주자가 살기 원하는 주택을 선정하면 SH공사가 주택 소유자와 전세계약한 뒤 입주자에게 재임대하는 방식이다.

신청 대상은 서울시에 거주하는 무주택 세대주로, 기초생활수급자나 월평균소득이 도시근로자 가구당 월평균소득의 50% 이하인 신혼부부다. 결혼한지 3년 이내인 신혼부부는 1순위, 3년 초과 5년 이내인 신혼부부는 2순위이고 5년 이내인 신혼부부는 3순위이다.

혼인 5년 이내인 무주택 세대주 중 월평균소득이 70% 이하인 신혼부부는 4순위이다.

전세금 지원 한도는 가구당 7500만원으로 입주자는 이 중 5%인 375만원의 임대보증금을 내면 된다. 월 임대료는 전세금 지원 한도의 2%를 월할로 계산해 부과된다.

임대기간은 2년으로, 자격이 유지되면 2년 단위로 9회까지 최대 20년을 살 수 있다.

신청은 오는 26일부터 30일까지이고 주민등록상 거주지 동 주민센터에서 접수한다.

자치구별로 2가구씩 우선 배정하고 남은 물량은 자치구별 접수자 비율로 배정한다. 입주자 최종 선정은 다음달 25일 오후 6시에 발표된다.
 

  • 0%
  • 0%
  • 코스피 : 3265.03하락 11.113:32 08/06
  • 코스닥 : 1056.89하락 2.6513:32 08/06
  • 원달러 : 1142.30하락 1.413:32 08/06
  • 두바이유 : 71.29상승 0.9113:32 08/06
  • 금 : 68.80하락 2.5713:32 08/06
  • [머니S포토] 농협 보훈처 김치 나눔행사, 입장하는 이성희·황기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상임고문단회의
  • [머니S포토] 우아한형제들 임원과 인사 나누는 대권잠룡 '정세균'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 발언하는 송영길
  • [머니S포토] 농협 보훈처 김치 나눔행사, 입장하는 이성희·황기철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