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소비자보호센터’ 확대 운영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화재는 소비자보호 전담조직 ‘소비자보호센터’를 이달부터 전국적으로 확대 운영 중이라고 19일 밝혔다.

소비자보호센터는 영업·보상 등 현장에서 발생하는 고객 VOC(Voice of Consume) 처리과정을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부실 대응을 예방하는 조직이다. 기존 본사 조직을 확대해 전국 5개 권역(서울 강남, 강북, 강서, 부산·대구, 충청·호남)에 영업·보상 실무 경험이 풍부한 인력 37명을 추가 배치해 전문성을 강화했다.

이를 통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돼왔던 고객 불만이나 불필요한 추가 조사 등으로 인한 불편이 대폭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삼성화재는 올 초 국내 보험업계 최초로 고객의 경험자산을 체계적으로 관리하는 전사통합 고객경험관리(CEM : Customer Experience Management)시스템을 구축해 운영 중이다.
 

  • 0%
  • 0%
  • 코스피 : 2620.44상승 23.8618:01 05/17
  • 코스닥 : 865.98상승 9.7318:01 05/17
  • 원달러 : 1275.00하락 9.118:01 05/17
  • 두바이유 : 106.65상승 3.8418:01 05/17
  • 금 : 1818.20상승 4.718:01 05/17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 [머니S포토] 국회 외통위, 의견 나누는 이재정·김석기
  • [머니S포토] 서현진·신연식 '카시오페아 파이팅!'
  • [머니S포토] 이수영, 정규앨범 10집으로 컴백
  • [머니S포토] 제2회 추경안 국회 운영위,  윤재순 대통령비서실 총무비서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