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vs 지방, 집값 격차 줄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과 지방 아파트값의 격차가 사상 처음으로 3배 이하로 좁혀진 것으로 조사됐다.

21일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5월 현재 서울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는 1642만원으로 6.9%(122만원) 하락한 반면 지방 아파트 매매가는 5년 전보다 34.1%(152만원) 증가한 598만원을 기록했다.

지난 2009년 5월 서울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는 1764만원으로 지방(광역시와 지방의 평균) 446만원보다 3.9배나 높아 가장 크게 벌어졌었다.

서울 아파트 평균 매매가가 여전히 지방보다 2.7배 높지만 5년 새 격차가 1.2배 줄어든 셈이다.

권 일 닥터아파트 리서치 팀장은 "지난 5년간 수도권은 공급과잉에 재건축·재개발 부진으로 침체가 지속된 반면 지방은 세종시, 광역시를 중심으로 수요가 늘어 서울과 지방의 집값 격차가 줄었다"면서 "올 들어 재건축 사업이 활발해지고 집값이 바닥을 치면서 더 이상 격차가 좁혀지기는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노재웅
노재웅 ripbird@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주간지 <머니위크> 산업부 기자. 건설·부동산 및 자동차 담당.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32.53상승 7.5818:01 07/27
  • 코스닥 : 1046.55하락 1.0818:01 07/27
  • 원달러 : 1150.10하락 4.918:01 07/27
  • 두바이유 : 74.50상승 0.418:01 07/27
  • 금 : 71.59하락 0.6618:01 07/27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연일 계속되는 폭염'
  • [머니S포토] 질의 받는 김현아 SH 사장 후보자
  • [머니S포토] 與 윤호중 "정부와 함께 생활물류법 현장 안착되도록 점검"
  • [머니S포토] 주거 정책 기자회견, 입장하는 잠룡 '이낙연'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