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의 거리’ 김옥빈, 옷 잘 입는 그녀의 ‘블랙 야상 점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image

멋스러운 야상 점퍼 하나면 외출이 두렵지 않을 것이다. 트렌디한 루즈핏과 시크한 블랙 컬러는 편안한 데님 팬츠와도 조화롭다. 가볍고 무심하게 걸칠수록 테가 살아나는 블랙 야상 점퍼로 스타일리시한 점퍼룩을 즐겨보는 것은 어떨까.


▶스타일링 : 부담 없이 편하게 입기 좋은 ‘야상 점퍼’

꾸민 듯 안 꾸민 듯한 점퍼룩은 그녀가패셔니스타임을 입증했다. 지난 5월 2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유나의 거리’ 2회에서 배우 김옥빈(강유나 역)이 내추럴한 핏이 감각적인 블랙 야상 점퍼를 선보였다. 자연스럽게 퍼지는 칼라와 넉넉한 소매가 여유로운 느낌을 자아냈으며, 슬림한 데님 팬츠와 스니커즈는 자칫 칙칙해 보일 수 있는 블랙 룩의 무게감을 덜어줬다.

image

▶브랜드&가격 : 김옥빈이 선보인 야상 점퍼는 ‘커스텀멜로우 젠티’ 제품으로 가격은 39만 8000원이다.

한편, ‘유나의 거리’는 직업, 성별, 나이, 성격까지 천차만별인 개성 만점 사람들과 전직 소매치기범인 한 여자가 사는 다세대 주택에서 그려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이곳에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 사나이가 들어온 후, 상처와 아픔을 치유 받고 함께 부대끼며 살아간다는 내용이다.

<사진=JTBC ‘유나의 거리’, 커스텀멜로우 젠티>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