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문화가 있는 날’…'위로'와 치유'

명동성당, 마로니에 공원 등 위로음악회 열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5월 ‘문화가 있는 날’…'위로'와 치유'
매달 마지막 수요일은 일상 속 문화 확산을 위해 문화융성위원회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문화가 있는 날’이다.

다가오는 이번 5월 28일 ‘문화가 있는 날’에는 주요 문화시설의 무료 또는 할인 입장과 함께 시민들의 슬픔과 지친 일상을 다독일 수 있는 작은 공연들도 마련된다.

가정과 감사의 달인 5월의 문화가 있는 날에는 일과를 마친 저녁시간에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할 수 있는 다양한 행사들이 준비되어 있다. 5월의 문화가 있는 날(5월 28일)에 참여하기를 희망한 문화시설은 총 1277곳에 이른다.

우선, 4월부터 ‘문화가 있는 날’ 초등학생 이하의 자녀와 함께 야구장을(오후 6시 30분 경기) 찾으면 50% 할인된 가격으로 야구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또한, 근대 파리의 사람과 공간을 생생히 느낄 수 있는 ‘오르세미술관전(’14. 5. 3. ∼ 8. 31., 국립중앙박물관)’은 오후 5시부터, 현대 미술의 거장 ‘쿠사마야요이전(’14. 5. 4. ∼ 6. 15.,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은 오후 6시부터 50% 할인된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다. 

이외에 다양한 전시시설과 도서관에서 개방시간을 확대하여 운영한다.

한편 오후 8시 명동성당에서는 바이올리니스트 정경화가 미국인 피아니스트 케빈 케너와 함께 상처받은 마음을 다독이는 작은 음악회 ‘그래도, 사랑’을 연다. 또한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야외공연장에서는 그룹 ‘동물원’ 등이 참여하는 작은 콘서트 ‘미드나이트 마로니에’(오후 9시 30분)가, 안양 평촌아트홀에서는 테너 임정현 등이 참여하는 추모음악회(오후 8시)가 열린다.

단 명동성당 공연은 선착순 1000명에 한해 무료입장으로 인원이 제한된다.

'문화가 있는 날’에 참여하는 다양한 문화 분야별 시설과 혜택 등의 안내는 ‘문화포털’ 사이트 내의 ‘문화가 있는 날 통합정보안내웹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85.60상승 33.8912:32 02/08
  • 코스닥 : 778.54상승 5.7512:32 02/08
  • 원달러 : 1256.80상승 1.512:32 02/08
  • 두바이유 : 80.46상승 2.112:32 02/08
  • 금 : 1884.80상승 5.312:32 02/08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 [머니S포토] 연극 '셰익스피어 인 러브' 주역들
  • [머니S포토] 경제분야 대정부질문 '난방비' 급등, 여·야 격돌
  • [머니S포토] 프리미엄 경계를 넘는다…초대형 픽업트럭 '시에라' 상륙
  • [머니S포토] 연애대전 김옥빈 "내 필모그래피 중 가장 밝은 캐릭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