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에서 1.5% 캐시백 받고, 해외이용 수수료 면제받자

하나SK카드, ‘하나SK 비바 G 플래티늄 체크카드’ 출시

 
 
기사공유

하나SK카드가 유학생이나 해외관광 고객을 위해 해외 사용시 캐시백 혜택을 강화한 ‘하나SK 비바(VIVA) G 플래티늄 체크카드’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업종에 관계없이 모든 해외 이용 금액의 1.5%를 캐시백 해준다.

또한 기존 ‘비바 체크카드’의 강점이었던 약 0.5%의 해외이용 수수료 면제 혜택은 그대로 유지했다. 이에 따라 1.5% 캐시백에 0.5% 수수료 면제를 더해 고객은 실제로 해외 이용 금액의 약 2%를 절감할 수 있다. 일반적으로 해외이용카드의 경우 비자, 마스터 등에 제공하는 1%의 해외브랜드 수수료 이외 결제금액의 0.5%를 별도 해외이용 수수료로 부과하고 있다.

이 상품은 0.5~1%까지 국내 이용금액에 대해서도 캐시백을 제공해 범용성을 넓혔다. 요식, 마트, 백화점, 온라인쇼핑, 주유, 병원 등 국내 주요 생활업종에서 기본 0.5%의 캐시백을 제공한다. 무료 카드 이용금액 알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겟모어 앱’을 설치한 고객에게는 0.5%가 추가되어 국내 생활업종 캐시백 혜택도 1%까지 올라간다.

이 카드의 연회비는 무료이며 국내외 캐시백 혜택은 전월 실적 25만원 이상, 결제 건당 1만원 이상 시 제공된다.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2.40상승 6.2318:03 09/18
  • 코스닥 : 888.88상승 3.718:03 09/18
  • 원달러 : 1160.30하락 14.118:03 09/18
  • 두바이유 : 43.15하락 0.1518:03 09/18
  • 금 : 43.02상승 1.3518:03 09/18
  • image
  • image
  • image
  • image
  • image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