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FA회장에게 日축구 대표팀 유니폼 수정 요청 우편 발송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FIFA회장에게 日축구 대표팀 유니폼 수정 요청 우편 발송
지난 5월28일 브라질 월드컵 일본 '전범기 유니폼' 비판 광고를 NYT에 게재한 한국 홍보 전문가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이번에는 FIFA 제프 블래터 회장에게 일본 전범기 문양을 삭제해 달라는 우편물을 발송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우편물에는 일본 대표팀 유니폼에서 전범기 문양을 삭제해 달라는 편지와 뉴욕타임스 광고 파일, 일본 전범기의 탄생배경과 전 세계에 잘못 사용되고 있는 전범기 디자인을 소개하는 영상CD를 함께 동봉되었다.

서 교수는 "정치적 표현을 금지하는 FIFA의 규정에 따라 전범기 디자인은 있을 수 없는 일이다. 하지만 사용했다고 비난만 할 것이 아니라 FIFA측에 일본 전범기의 정확한 사실을 알려주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이어 "제프 블래터 회장에게만 보낸 것이 아니라 브라질 월드컵 32개 본선 진출국 축구협회장에게도 다 보내며 독일의 나치기와 일본 전범기가 같은 의미라는 사실을 정확하게 전달하고자 했다"고 덧붙였다.

지난 3월초 FIFA 홈페이지에서는 월드컵 본선 진출국 유니폼을 판매하자마자 일본 전범기 문양에 대한 논란이 일었지만 디자인 설명문구를 'rising sun ray'에서 'flash of a bright red across the back'로만 살짝 변경하여 아직도 판매중이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설명 문구만 바꿔 놓는다고 해서 될 문제가 아니기에 유니폼을 디자인한 아디다스 디자인팀에도 똑같은 우편물을 보냈으며 잘못된 디자인 하나가 얼마나 많은 사람들에게 큰 아픔을 주는지를 강조했다"고 말했다.

그는 "대부분의 서양 국가에서는 일본 전범기가 단순 디자인으로만 오인하여 사용하는 경우가 많았다. 그렇기에 '나치기=전범기'라는 의미의 페이스북 광고를 또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FIFA회장에게 日축구 대표팀 유니폼 수정 요청 우편 발송
한편 일본 언론은 서경덕 교수의 우편물 발송 소식에 트집잡기라며, 불쾌감을 드러내고 있다. 
<이미지제공=서경덕 교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머니S 강인귀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290.00하락 42.3118:03 09/23
  • 코스닥 : 729.36하락 22.0518:03 09/23
  • 원달러 : 1409.30하락 0.418:03 09/23
  • 두바이유 : 88.82하락 2.3918:03 09/23
  • 금 : 1655.60하락 25.518:03 09/23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 [머니S포토] 스토킹 집착형 범죄 관련 발언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추경호 부총리 "공공기관 韓 경제의 핵심주체"
  • [머니S포토] 코로나19 중대본 입장하는 한덕수 총리
  • [머니S포토] 람보르기니, 우루스 퍼포만테 국내 출시… '가격은 3억원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