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시장 강아지 사러간 육중완, 결국엔 '병아리'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나 혼자 산다' 장미여관 멤버 육중완이 강아지 대신 병아리를 구입했다.

6일 현충일을 맞아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 스페셜’에는 경비견을 가족으로 맞이하기 위해 성남 모란시장을 찾은 육중완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방송에서 육중완은 옥탑방 보안 문제를 언급하며 “나도 안심할 수 없겠다”며 경비견을 입양하기 위해 모란시장을 찾았다.

이에 장미여관 멤버들은 “강이지 키우기가 육아처럼 쉽지 않다”면서 “강아지도 외로움을 탄다”고 육중완을 말렸고, 결국 육중완은 강아지 대신 병아리를 가슴에 품고 돌아와 웃음을 안겼다.
 

  • 0%
  • 0%
  • 코스피 : 3151.01하락 26.5109:07 04/23
  • 코스닥 : 1019.53하락 6.1809:07 04/23
  • 원달러 : 1119.40상승 2.109:07 04/23
  • 두바이유 : 65.40상승 0.0809:07 04/23
  • 금 : 62.25하락 1.4609:07 04/23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 [머니S포토] 악수하는 이철희 정무수석과 주호영 권한대행
  • [머니S포토] 소비자 안전 강화…공정위 '오픈마켓 사업자' 자율협약, 체결
  • [머니S포토] 국회 운영위, 의원 '이해충돌방지법' 통과
  • [머니S포토] 윤호중, 국내 '반도체 기업' 국제 경쟁력 강화 지원 모색, 발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