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부터 주민번호 대신 '마이핀' 사용하세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오는 8월 7일부터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안이 시행됨에 따라 법령에 근거없는 주민번호 수집이 금지된다. 이에 따라 안전행정부는 일상생활에서 본인확인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프라인 본인확인 수단으로 (가칭) 마이핀(My-PIN)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안행부는 이를 위해 시스템 구축 등 준비를 갖추고 7월 중 시범운영을 거쳐 8월 7일부터 (가칭) 마이핀(My-PIN) 서비스를 본격 시행할 방침이다.

마이핀(My-PIN)은 인터넷이 아닌 일상생활에서 사용할 수 있는 본인확인 수단으로서 개인식별 정보가 전혀 포함되어 있지 않은 13자리 무작위 번호이다. 그동안 온라인상에서 사용해왔던 아이핀(I-PIN)을 정부와 공인된 기관에서 오프라인까지 확대 제공하는 서비스이다.

인터넷뱅킹 등 전자금융거래시 고정된 비밀번호 대신 1분마다 다른 비밀번호를 사용하는 일회용 비밀번호인 OTP(One Time Password) 개념과 비슷하다.

이에 따라 서비스 연계가 필요한 멤버십카드 신청, 각종 렌탈서비스 계약이나 고객상담 등에서 주민번호를 사용하지 않고도 마이핀(My-PIN)으로 본인확인을 할 수 있다.

본인확인이 필요한 경우 고객(정보주체)은 마이핀 확인 프로그램이 도입된 사업장에서 종이서식에 직접 쓰거나 전자서식 등 컴퓨터에 직접 입력할 수 있으며 전화(ARS)로 마이핀을 불러주는 형태로 사용하게 된다.

마이핀(My-PIN)은 공공아이핀(I-PIN)센터, 나이스평가정보 등 본인확인기관 홈페이지나 동주민센터에서 쉽게 발급이 가능하다.

마이핀의 사용 편의성을 고려해 번호를 굳이 암기하지 않고도 이용할 수 있도록 신용카드 크기의 발급증(My-PIN번호, 성명 등) 형태로 제공하거나 수시로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폰 앱 서비스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마이핀 사용내역을 휴대폰이나 이메일등으로 알려주는 ‘알리미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한편, 안행부에서는 일상생활에서의 본인인증번호인 (가칭)마이핀(My-PIN)에 대한 이름 공모 이벤트 등도 별도로 진행함으로써 홍보도 강화할 예정이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94.20하락 0.1312:46 04/16
  • 코스닥 : 1017.44상승 3.5412:46 04/16
  • 원달러 : 1117.90상승 0.312:46 04/16
  • 두바이유 : 66.94상승 0.3612:46 04/16
  • 금 : 64.17상승 1.6112:46 04/16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 [머니S포토] 민관협력 '탄소중립' 컨트롤타워, 오늘 추진위 발족
  • [머니S포토] 주호영 "개각은 물갈이 퍼포먼스 아닌 '국정전환' 필요"
  • [머니S포토] 김종인·금태섭 '1시간 비공개 회동'
  • [머니S포토] 더불어민주당 새 원내대표에 '친문' 4선 윤호중 의원 선출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