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의 거리' 이문식, 이희준에게 "맞아야되겠다" 으름장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유나의 거리' 이문식, 이희준에게 "맞아야되겠다" 으름장
회가 거듭되면서 다양한 인물들과 에피소드를 보여주고 있는 JTBC 월화특별기획 <유나의 거리>. 이번에는 이희준을 향한 이문식의 까칠한 행동이 더해졌다.

극중 이문식의 딸인 신소율이 호감을 드러낸데다가 정종준까지도 이희준을 아끼고 있는 상황에 이희준의 당당한 태도까지 더해져 이문식의 심기가 불편해진것.

지난 10일 방송에서 다영(신소율 분)은 한만복(이문식 분) 앞에서 창만(이희준 분)을 ‘오빠’라고 부르며 그에 대해 급 상승한 호감을 표시했다.

이어 다영이 계속해서 창만에 대해 머리도 좋고 똑똑하다며 칭찬하자 발끈한 만복은 그를 검정고시 출신이라며 무시하며 좋지 않은 기분을 내비쳤다.

만복은 창만이 콜라텍을 관두겠다고 말하며 전화를 먼저 끊는 바람에 ‘건방진 놈’이라 일컬으며 그를 더욱 아니꼽게 보고 있는 상황이다.

이후 창만은 만복에게 할 말이 있다며 찾아왔고 둘은 다세대 주택 거실에서 독대했다.

창만이 콜라텍에서 나가는 대신 그 동안 내지 않았던 보증금과 월세를 시세대로 내겠다고 제안하자 만복은 “넌 워낙 싸가지가 없어서 나한테 꼭 한 번 맞아야 되겠다”라고 으름장을 놓으며 창만에 대한 억한 심정을 드러냈다.

이런 상황임에도 창만이 다세대 주택에 남기로 한 것은 사실 유나를 계속 지켜보려는 결심에서 나온 행동이었다.

이렇게 다세대주택에 사는 직업, 성별, 나이, 성격까지 천차만별인 개성만점 사람들의 사랑과 갈등을 그린 <유나의 거리>는 매주 월, 화 밤 9시 50분 JTBC에서 방송된다.

<이미지제공=필름마케팅 팝콘>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76.13하락 4.2515:30 08/05
  • 코스닥 : 1059.54상승 11.6115:30 08/05
  • 원달러 : 1143.70상승 0.115:30 08/05
  • 두바이유 : 70.38하락 2.0315:30 08/05
  • 금 : 71.37하락 0.5115:30 08/05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 [머니S포토] 윤석열·최재형·홍준표 빠진 국민의힘 대선 경선 예비후보 전체회의
  • [머니S포토]  비대면 진행된 '대학교육회복위' 첫 회의
  • [머니S포토] 유승민 '저출산 대책 제시'
  • [머니S포토] K-글로벌 백신 허브화 비전·전략 발표, 단상에 선 권덕철 장관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