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주류 음악'을 위한 팟캐스트 나온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비주류 음악'을 위한 팟캐스트 나온다
인디밴드 라이브클럽 '몽키비즈니스' 운영진들이 비주류 음악과 뮤지션을 위한 팟캐스트 '아르마딜로 인 코리아'를 방송한다고 11일 밝혔다.

아르마딜로는 자연생태계의 비주류 동물로 취급받는 포유류의 일종으로, 이 방송 역시 한국 음악 생태계의 비주류 음악과 사람들에 주목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방송 진행자는 주완(36세, 기타리스트 및 작곡가) 유희열(방송명, 34세, 몽키비즈니스 운영자 및 건축가) 대머리(방송명, 34세, 몽키비즈니스 운영자 및 카피라이터) 등 세 명이다.

유희열과 대머리 두 진행자는 몽키비즈니스의 공동대표로, 각각 유명 작곡가 유희열을 닮은 얼굴과 짧게 자른 머리 때문에 이 같은 별명을 얻게 됐다.
 
아르마딜로 인 코리아는 해외의 유명 뮤지션을 비롯해 국내 유명 가수, 작곡가, 인디밴드 등 모든 뮤지션들을 동급으로 취급한 방송이다. 누구의 음악이든 비판 받고 주목 받을 수 있다는 생각으로, 인디밴드들과 소위 비주류 음악들을 발견하고 대중들에게 알리는 것이 목적이다.

다만 대중들이 흔히 들을 수 없었던 인디 뮤지션들의 음악에 관심을 갖고 들어본 뒤에 나름대로 판단을 했으면 한다는 게 진행자들의 바람이다. 많은 뮤지션들이 인기가 없다는 이유만으로 평가 받을 기회조차 없는 현실을 안타깝게 느낀 것.

또한 인디뮤지션들 중에서도 유독 인기 있는 뮤지션들에만 주목하는 언론, 평론가, 공연기획자 및 일부 라이브클럽 관계자들에게도 일침을 가하겠다는 독한 결심도 세웠다.

대머리는 "음악을 말도 안 되는 인문학으로 접근하는 뮤직인문학, 인디밴드를 초청해 음악에 대해 얘기하는 밴드 특집 등을 주기적으로 방송할 계획"이라며 "기존 인디신에 대한 비판 방송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르마딜로 인 코리아는 지난해 시즌1이 방송된 바 있으며, 올해 시작된 시즌2는 매주 업로드 되고 있다.

한편 몽키비즈니스는 지난 3월 서울 서촌마을(지하철 3호선 경복궁역 인근)에 문을 연 라이브클럽으로 불타는버스, 중식이밴드, 압구정그런지, 워킹홀리데이, 플래닛캔디, 콜록, 재수좋은날, 케이티디즈, 꽃즈, 손민우, 일곱시쯤, 늑대먹은토끼, 바람종, 새벽화 등의 인디뮤지션들이 이곳에서 활동하고 있다.
 

성승제
성승제 bank@mt.co.kr  | twitter facebook

금융을 사랑하고 이해하기 위해 노력하는 금융 출입 기자입니다. 독자님들의 아낌없는 조언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