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투자, 미국 ‘트레이드스테이션9.5’ 독점계약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신한금융투자는 시스템트레이딩 플랫폼인  ‘트레이드스테이션(TradeStation) 9.5’를 독점계약하고 국내최초로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트레이드스테이션 9.5는 전세계 시스템트레이딩 분야에서 압도적 1위를 차지하며, 수많은 사용자들로부터 우수성을 입증 받은 최고의 플랫폼이다. 헤지펀드 및 전문투자자들이 주로 사용하고 있으며, 매월 사용료를 지불하는 유료 서비스다.

실제로 미국 트레이드스테이션 9.5 사용자들의 월평균 수익거래 횟수는 42.98회로, 대표 온라인증권사인 찰스스왑의 1.08회에 비해 탁월한 성과를 보이고 있다(트레이드스테이션 증권사 분석자료). 수익거래란 매매 시 수익이 발생한 거래를 말한다.

이번 트레이드스테이션 9.5 플랫폼은 미국 이외 국가에는 처음 제공되는 서비스다. 신한금융투자는 한국시장의 시세 및 기업분석정보 등을 제공해, 한국시장에서 트레이드스테이션 9.5를 이용한 시스템트레이딩이 원활히 이뤄지도록 지원한다.

미국 트레이드스테이션 증권사의 200명의 직원이 글로벌프로젝트 1호의 성공을 기원하며, 지난 1년 동안 신한금융투자와 공동프로젝트를 진행해왔다는 설명이다.

트레이드스테이션 9.5는 구버젼 트레이드스테이션2000i에 비해 데이터 처리, 체결 및 거래 속도가 빠르고 안정적이다.

고객이 원하는 백테스트를 원클릭으로 가능케 하며, 나만의 투자전략을 편리하게 설계하도록 ‘EasyLanguage’라는 프로그래밍 언어를 지원한다. 신한금융투자는 처음 사용하는 투자자들을 위해 전문영업팀을 조직해 직접 상담해주며, 미국 트레이드스테이션 증권사와 연결한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도 제공한다.

강대석 신한금융투자 사장은 “트레이드스테이션 플랫폼 독점 출시는 새로운 수익원 확보와 한국의 우수한 트레이더 양성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며 “향후 발굴된 우수한 트레이더를 글로벌CTA(Commodity Trading Advisor)로 육성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까지 연내 공개할 예정”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신한금융투자는 이날 오후 5시 콘래드호텔 그랜드볼룸홀에서 트레이드스테이션 출시기념 세미나를 진행한다.

트레이드스테이션 미국 본사의 세미나 전문인력 10명이 나서 트레이드스테이션에 대한 설명과 함께 트레이드스테이션을 직접 시연하고, 고객들의 성공사례도 발표할 예정이다.
 

유병철
유병철 ybsteel@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증권팀 유병철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012.95하락 86.7415:33 02/26
  • 코스닥 : 913.94하락 22.2715:33 02/26
  • 원달러 : 1123.50상승 15.715:33 02/26
  • 두바이유 : 66.11하락 0.0715:33 02/26
  • 금 : 65.39상승 2.515:33 02/26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 [머니S포토] 대화하는 윤호중 법사위원장과 여야 간사
  • [머니S포토] 체육계 폭력 등 문체위, 두눈 감고 경청하는 '황희'
  • [머니S포토] '일상 회복을 위해 백신접종'
  • [머니S포토] 허창수, 전경련 정기총회 입장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