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부인' 박정아, 내연녀 윤지민과 손잡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귀부인' 박정아, 내연녀 윤지민과 손잡나?
JTBC 일일 드라마 <귀부인>의 박정아가 예상 밖의 선택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바로 남편의 내연녀였던 윤지민과 손을 잡기로 결심한 것.

화영(윤지민 분)은 정민(현우성 분)과 함께 모종의 계략을 꾸며 영민(정성운 분)과의 결혼을 계획하고 있었다.

하지만 점점 기억이 돌아오는 듯한 영민에게 거짓말을 들킬 것 같은 위기감을 느끼는 와중에 자신을 개인적인 복수의 수단으로만 이용하려는 정민에게 배신감마저 들게 되었다.

이에 지난 12일 방송에서 화영은 자신의 아이를 지켜달라며 미나(박정아 분)를 찾아갔다.

그녀는 “한사장 지금 오직 자기 야망 밖엔, 이 아이의 안전 따윈 아무 관심도 없어요”라며 은근한 간절함을 내비쳤지만 미나의 반응은 싸늘했다.

하지만 백대표 母(나영희 분)가 정민에게 회사 홈쇼핑 경영권을 넘기기로 했다는 말을 전해 들은 후 미나의 입장이 바뀐 상황. 안 그래도 냉정한 정민에게 이미 정이 떨어질 데로 떨어진 미나는 그 길로 당장 화영에게 연락을 취했다.

미나는 “도와줄게요, 대신 유화영씨도 날 위해 해줄게 있어요”라며 화영과 마주했다.

상상도 하지 못할 새로운 연합이 탄생할지, 그리고 이로 인해 드라마는 어느 방향으로 진행될지 궁금증을 안긴 <귀부인>은 매주 월~금 오후 8시 15분 JTBC를 통해 방송된다.

<이미지제공=필름마케팅팝콘>
 

  • 0%
  • 0%
  • 코스피 : 3140.51상승 10.4218:03 09/17
  • 코스닥 : 1046.12상승 6.6918:03 09/17
  • 원달러 : 1175.00상승 3.218:03 09/17
  • 두바이유 : 75.34하락 0.3318:03 09/17
  • 금 : 73.06하락 0.0318:03 09/17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 [머니S포토] 오세훈 시장 '전통시장에서 키오스크로 구매 가능'
  • [머니S포토] 수화통역사와 대화 나누는 잠룡 이낙연
  • [머니S포토] 당대표 취임 100일 이준석 "정치개혁 통해 정권 창출할 것"
  • [머니S포토] 추석명절 연휴 앞둔 서울역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