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도로공사, 빅데이터 활용 힘 모은다

양사 '빅데이터의 공유 · 활용을 위한 MOU' 체결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텔레콤은 한국도로공사와 빅데이터를 공유하고 활용하기 위한 상호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MOU는 SK텔레콤의 상권분석서비스 지오비전에서 제공하는 지리·공간 및 위치정보 등의 빅데이터와 한국도로공사의 고속도로 이용 공공데이터를 상호 공유해 공공정책수립을 위한 연구와 서비스에 활용하는 것이 목적이다.

SK텔레콤과 한국도로공사는 고속도로의 교통데이터와 휴게소를 이용하는 유동인구(기지국 트래픽 데이터 기반) 정보를 결합해 교통집중기간의 편의시설 증설 등 실질적인 고객서비스 향상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홍보에 대한 정량적 효과 측정이 가능해져 최대의 효과를 낼 수 있는 지점 선정 및 합리적인 광고비 집행 등이 가능해질 것으로 양측은 전망했다.
 

박효주
박효주 hj0308@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위크 박효주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134.06상승 2.1813:42 04/12
  • 코스닥 : 997.41상승 8.0213:42 04/12
  • 원달러 : 1126.20상승 513:42 04/12
  • 두바이유 : 62.95하락 0.2513:42 04/12
  • 금 : 60.94하락 0.313:42 04/12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 [머니S포토] 민주당 비대위 회의 입장하는 '도종환'
  • [머니S포토] 주호영 국민의힘 대표 권한대행의 발언
  • [머니S포토] 최고위서 발언하는 안철수
  • [머니S포토] 오세훈, 코로나19 '서울형 거리두기' 관련 첫 간담회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